Skip to the content

SK텔레콤, 세계 무대에서 5G 테크 리더십 인정받다

– 30일 런던에서 열린 월드 커뮤니케이션 어워드서 ‘혁신적인 통신 기술’ 수상
– AI 기반 통신 네트워크 구축 플랫폼 ‘탱고’… 5G 전국망 구축에 기여한 바 인정
– “5G 리더십 세계에 인정 받아… 미래 6G까지 선도하는 기업으로 거듭날 것”

SK텔레콤은 30일 저녁(현지시간) 영국 런던에서 개최된 ‘월드 커뮤니케이션 어워드(World Communication Awards)’서 혁신적인 통신 기술(The Innovation Award Operator) 부문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사진은 시상식에 참석한 SK텔레콤 매니저가 수상하고 있는 모습.

SK텔레콤(대표이사 사장 박정호, www.sktelecom.com)은 30일 저녁(현지시간) 영국 런던에서 개최된 ‘월드 커뮤니케이션 어워드(World Communication Awards)’에서 ‘혁신적인 통신 기술(The Innovation Award Operator)’ 부문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월드 커뮤니케이션 어워드’는 영국의 텔레콤 전문 매체인 Total Telecom(토탈 텔레콤) 주관으로 1999년에 처음 제정되어 매년 전 세계 통신사, 제조사를 대상으로 기술, 브랜드, 콘텐츠 등 총 25개 분야에서 뛰어난 업적을 이룬 기업을 선정한다.

‘월드 커뮤니케이션 어워드’는 ‘혁신적인 통신 기술’로 SK텔레콤의 인공지능 기반 네트워크 관리 시스템 ‘탱고(TANGO; T Advanced Next Generation OSS(Operational Supporting System))’를 선정했다.

‘탱고’는 SK텔레콤이 통신 네트워크 구축, 관제의 자동화를 위해 자체 개발한 인공지능 기반 플랫폼이다. 올해에만 ‘Telecom Asia Awards’, ‘TechXLR8 Asia’ 등 다수 글로벌 어워드를 수상하는 등 세계적으로 인정받은 바 있다.

특히 SK텔레콤은 ‘탱고’가 1,000만개 이상의 건물, 도로, 지형 자료 등 네트워크 구축 34년의 노하우를 데이터베이스에 축적, 효율적인 5G 전국망 구축에 기여한 바를 높이 평가 받았다고 밝혔다.

SK텔레콤 박진효 ICT기술센터장은 “이번 수상을 통해 SK텔레콤은 5G 분야에서의 글로벌 테크 리더십을 다시 한 번 인정 받았다”며 “향후에도 세계 최고 5G 기술을 바탕으로 미래의 5G, 6G 시대를 선도하는 기업으로 거듭날 것”이라고 밝혔다.

CONTACTS

SK텔레콤 PR실

이 콘텐츠가 SK텔레콤을 이해하는데 얼마나 도움이 되었나요?

답변 선택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