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the content

국민 내비 ‘T맵’이 추천하는 빠른 고향길 “오전 7시 이전에 출발하세요!”

– 설 연휴(2/1~2/6) 고향으로 떠나기 가장 좋은 시간대는… 2월 2~4일 중 오전 7시 이전과 오후 3시 이후
– 설 당일(2/5) 정오 가장 혼잡할 것으로 예상…서울-부산 양방향 모두 약8시간 소요
– ‘T맵x누구’의 AI 기능 활용하면 음성만으로 전화 수·발신 가능해 안전운전에 도움
– 1100만이 이용하는 T맵의 5년치 빅데이터 분석해 설 연휴(2/1~2/6) 교통상황 예측

국민 내비 ‘T맵’이 추천하는 빠른 고향길 “오전 7시 이전에 출발하세요!”

SK텔레콤은 이번 설 연휴(2/1~2/6) 고향으로 떠나기 좋은 시간대는 2월2~4일 중 오전 7시 이전이라고 29일 밝혔다. 이는 월 실사용자 1100만을 보유한 자사 모바일 내비게이션 ‘T맵(T Map)’의 5년치 빅데이터를 분석한 결과로, SK텔레콤은 설 연휴 기간 ▲서울-부산 ▲서울-광주 상하행선 예상 교통 상황도 함께 공개했다.

SK텔레콤(대표이사 사장 박정호, www.sktelecom.com)은 이번 설 연휴(2/1~2/6) 고향으로 떠나기 좋은 시간대는 2월2~4일 중 오전 7시 이전이라고 29일 밝혔다.

이는 월 실사용자 1100만을 보유한 자사 모바일 내비게이션 ‘T맵(T Map)’의 5년치 빅데이터를 분석한 결과로, SK텔레콤은 설 연휴 기간 ▲서울-부산 ▲서울-광주 상하행선 예상 교통 상황도 함께 공개했다.

설 연휴기간 ▲서울-부산 ▲서울-광주 고속도로 교통량은 오전 7시를 기점으로 급격히 증가해 오후 2시 최고조에 달하고, 오후 6시 이후 서서히 감소하는 패턴을 보일 것으로 예상된다.

국민 내비 ‘T맵’이 추천하는 빠른 고향길 “오전 7시 이전에 출발하세요!”

[그래프 1] 설 연휴(2/1~2/6) 귀성길(서울發) 예상 소요시간

교통정체가 심한 2월 2~4일 중 오후 12시~2시 사이에 출발한다면, 부산까지 약6시간, 광주까지 약5시간이 걸릴 것으로 예상된다. 이는 같은 기간 오전 5시~7시 출발에 비해, 부산과 광주 모두 1시간 30분이 더 소요되는 것으로 분석됐다.

고속도로가 가장 혼잡한 시간은 설 당일인 5일 정오로 나타났다. SK텔레콤은 역귀성 차량과 나들이객까지 고속도로로 몰리면서 상하행선 곳곳에서 정체가 일어날 것으로 전망했다.

서울-부산은 상하행 양방향 모두 8시간 이상, 서울-광주 구간도 양방향 모두 6시간 이상 소요될 것으로 예상된다. 평상 시, 소요시간 대비 약 3시간을 더 도로에서 보내야 하는 것이다.

국민 내비 ‘T맵’이 추천하는 빠른 고향길 “오전 7시 이전에 출발하세요!”

[그래프 2] 설 연휴(2/1~2/6) 귀경길(서울行) 예상 소요시간

특히 설 연휴 마지막날인 6일은 귀경길(서울行) 교통이 혼잡할 것으로 예상된다. 고속도로는 6일 오전 7시부터 교통량이 늘어나 정오에 가장 혼잡할 것으로 분석됐다. 정오에 출발한다면 부산에서 서울까지는 7시간 10분, 광주에서 서울까지는 6시간 20분 걸릴 것으로 보인다.

설 당일(2/5)의 귀성길(서울發) 고속도로 정체 구간과 시간을 예상한 결과, 경부고속도로는 오전 11시에서 오후 7시 사이 ▲한남IC-영동1터널 ▲칠곡물류IC-언양휴게소 ▲양산IC-부산TG 등 226km에 걸쳐 평균속도 50km/h 미만의 정체가 이어질 것으로 예상된다.

영동고속도로는 오전 11시부터 오후 6시까지 ▲서창JC-월곶JC ▲안산JC-부곡IC ▲신갈JC-여주JC ▲원주IC-평창IC 등 105km에 걸쳐 정체가 있을 것으로 보인다.

교통정체가 가장 심할 것으로 예상되는 설 당일 귀경길(서울行)의 경우 경부고속도로는 오전 11시부터 오후 7시까지 200km에 걸쳐 정체가 예상된다. 서해안 고속도로는 같은 시간대 147km에 걸쳐, 영동고속도로는 105km에 걸쳐 정체가 생길 것으로 예상된다.

국민 내비 ‘T맵’이 추천하는 빠른 고향길 “오전 7시 이전에 출발하세요!”

국민 내비 ‘T맵’이 추천하는 빠른 고향길 “오전 7시 이전에 출발하세요!”

SK텔레콤은 이번 설 연휴 기간 동안 T맵 이용자가 크게 늘어날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추가 전용 서버를 확보하는 한편, 사전 테스트와 교통상황 실시간 모니터링 등에 만전을 기해 T맵 이용자들에게 최상의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SK텔레콤은 보다 안전한 귀경·귀성길을 위해 국내 최초 인공지능 모바일 내비게이션인 ‘T맵x누구(NUGU)’를 사용할 것을 적극 추천했다.

‘T맵x누구’를 사용하면 운전 중 음성으로 ▲음악 재생 ▲전화 수발신 ▲주유소 찾기 ▲경유지 추가 ▲경로 변경 등을 할 수 있어 보다 안전한 운전이 가능하다. 예를 들어, 운전 중 전화 발신은 “아리아, OOO에게 전화해줘”, 수신은 “전화연결”이란 명령만으로 할 수 있다.

SK텔레콤의 장유성 AI/Mobility사업단장은 “음성인식이 가능한 T맵을 통해 모든 운전자들이 설 연휴에 안전하고 편리하게 고향을 다녀오실 수 있길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운전자들의 편의성을 높일 기능들을 지속적으로 선보일 것”이라고 밝혔다.

CONTACTS

SK텔레콤 PR실

이 콘텐츠가 SK텔레콤을 이해하는데 얼마나 도움이 되었나요?

답변 선택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