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the content

SK텔레콤 5GX, 대한민국 새날 밝힌다

– ‘5G 일번지’ 명동서 새해를 기약하고 있는SK텔레콤 신입사원들과 한국 대표로봇 로보티즈 ‘똘망’

SK텔레콤(대표이사 사장 박정호, www.sktelecom.com)이 기해년(己亥年) 황금돼지의 해를 맞아 미래의 주역인 SK텔레콤 신입사원들과 대한민국 대표 로봇 ‘똘망’이 ‘5G 일번지’ 명동 한 복판에 모여 새해의 힘찬 출발을 다짐했다고 1일 밝혔다.

SK텔레콤은 세계 최초로 5G 전파를 송출한데 이어, ‘5G 다기능 협업 로봇’, ‘5G 소형 자율주행 로봇(AMR)’ 등 스마트팩토리 솔루션을 공개한 바 있다. 5G 시대가 본격화 되면 국내 토종 로봇기업 로보티즈의 1호 로봇 ‘똘망’과 같은 휴머노이드 로봇도 물품배송이나 마트 안내 도우미 등 다양한 영역에서 활약을 기대할 수 있게 된다.

SK텔레콤은 “5G를 통해 새로운 경제 가치와 비즈니스 모델을 창출할 수 있도록 여러 파트너들과 협업해 노력할 것”이라며, “본격적인5G시대 2019년에는 SK텔레콤 신입사원의 밝은 미소처럼 한국경제도 함박웃음이 가득하길 바란다”고 밝혔다.

CONTACTS

SK텔레콤 PR실

이 콘텐츠가 SK텔레콤을 이해하는데 얼마나 도움이 되었나요?

답변 선택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