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the content

‘설 연휴’ 네트웍 관리 이상무!

– 설연휴 6일동안 총 2700여명 근무…7241개 국소 트래픽 관리 만전
– 빅데이터 활용 고속도로/국도 정체구간 맞춤형 용량증설 및 트래픽분산 실시

SK텔레콤(사장 장동현, www.sktelecom.com)은 설 연휴기간 동안인 지난 5일(금)부터 10(수)일까지 6일간 전국의 고속도로와 국도, 공원묘지, 대형마트 등 7,241개 국소에서 급증하는 이동통신 트래픽을 관리하기위한 특별소통 상황실을 운영했으며, 성공적으로 네트워크 관리를 마쳤다고 10일 밝혔다.

SK텔레콤은 설 연휴기간 고속도로/국도 정체구간에서 발생하는 트래픽 급증에 대해 용량 증설 및 트래픽 분산 조치를 성공적으로 수행했으며, 특히 빅데이터 분석을 통해 고객들의 데이터 사용 패턴에 맞춰 용량을 증설하는 등 망 전체를 효율적으로 관리했다고 설명했다.

SK텔레콤은 설 연휴 기간 동안 원활한 통신 서비스를 위해 총 2,700여명, 일평균 460여명을 비상근무에 투입했다.

CONTACTS

SK텔레콤 PR실

이 콘텐츠가 SK텔레콤을 이해하는데 얼마나 도움이 되었나요?

답변 선택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