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the content

‘옥수수’ 내 ‘SK텔레콤 전용관’, 최신 유료 콘텐츠 ‘0’원으로 푼다

– 5만원대 이상 LTE 요금제 가입 고객에게 최신 영화, TV예능, 미드 무료 제공
– 19일 오픈 후 모바일 동영상 플랫폼 ‘옥수수’앱 내 최신 콘텐츠 지속 업데이트

SK텔레콤(대표이사 사장 장동현, www.sktelecom.com)이 지난 1월 출시해 좋은 반응을 얻고 있는 모바일 동영상 플랫폼 ‘옥수수’앱 내에 ‘SK텔레콤 전용관’을 19일 오픈 한다고 밝혔다.

‘SK텔레콤 전용관’은 5만원대 LTE 요금제(band데이터 51, LTE 52) 이상에 가입한 SK텔레콤 고객이라면 누구든지 최신 영화, TV예능, 미드(미국드라마)를 무료로 감상할 수 있는 서비스다. SK텔레콤은 19일 서비스 오픈 이후, 정기적으로 최신 콘텐츠를 업데이트해 제공할 계획이다. 영화는 매월, TV예능은 방송 당일, 미드는 매월 업데이트 된다.

SK텔레콤은 2월 서비스 오픈을 맞아, 영화 ‘사도’, ‘대호’, ‘셜록 유령신부’ 등 총 18편, TV예능 ‘냉장고를 부탁해’, ‘비정상회담’, ‘슈가맨’ 등 총 4편, 미드 ‘캐슬’, ‘그레이 아나토미’ 등 총 4편을 새롭게 선보인다.  이번 전용관 콘텐츠들은 현재 다른 채널을 통해 감상하려면 대부분 유료인 최신작들로 구성되어 있다.

SK텔레콤 프리미엄 고객 전용 앱 ‘T 프리미엄 플러스’를 기존에 사용하고 있는 고객도 앱 내 ‘VOD+’ 메뉴를 통해 접속하면 ‘SK텔레콤 전용관’ 서비스를 그대로 즐길 수 있다.

SK텔레콤 임봉호 생활가치전략본부장은 “양질의 미디어 콘텐츠를 원하는 모바일 사용자들이 늘어나고 있다”라며, “어디서나 볼 수 있는 흔한 무료 콘텐츠가 아닌 차별화된 최신 인기 콘텐츠를 제공함으로써, ‘모바일 미디어 족’의 기대를 충족시킬 것”이라고 밝혔다.

CONTACTS

SK텔레콤 PR실

이 콘텐츠가 SK텔레콤을 이해하는데 얼마나 도움이 되었나요?

답변 선택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