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the content

SK텔레콤, ‘연결의 토닥토닥’ 캠페인 론칭

– 4/19 론칭 ∙ 웹사이트 오픈 ∙∙∙ 5/20까지 약 5주 간 열리는 고객 참여형 캠페인
– 짧은 시간만으로도 격려 ∙ 응원 가능한 평범한 사실 전달 ∙∙∙ SKT, “따뜻한 마음을 함께 나누고 공감하는 ‘힐링 플랫폼’ 역할 할 것으로 기대”
– 걸그룹 ‘아이오아이(I.O.I)’와 개그우먼 ‘박나래’ 영상 제작 참여 ∙∙∙ 업로드 선착순 777명 고객에게 경품 증정 등 다양한 이벤트 시행

SK텔레콤은 기업브랜드 캠페인 ‘연결의 힘’ 2016년 첫 번째 프로젝트, ‘연결의 토닥토닥’ 캠페인을 19일 론칭하고, 공식 웹사이트를 오픈한다고 밝혔다. ‘연결의 토닥토닥’ 캠페인 영상 제작에 참여하는 걸그룹 ‘아이오아이(I.O.I)’. (왼쪽부터 김세정, 주결경, 정채연, 전소미, 김도연, 강미나, 김소혜, 김청하, 유연정, 임나영, 최유정)

SK텔레콤(대표이사 사장 장동현, www.sktelecom.com)은 기업브랜드 캠페인 ‘연결의 힘’ 2016년 첫 번째 프로젝트, ‘연결의 토닥토닥’ 캠페인을 19일 론칭하고, 공식 웹사이트(www.sktconnect.com)를 오픈한다고 밝혔다.

‘연결의 힘’ 은 단순히 물리적으로 사람을 연결하는 통신 서비스를 뛰어넘는 새로운 감성적 가치를 전달하기 위해 지난해 5월 SK텔레콤이 선보인 캠페인이다. 이번에 새롭게 론칭하는 ‘연결의 토닥토닥’은 사람들과의 ‘연결’만으로 어디까지 여행할 수 있는지를 실험했던 ‘연결의 무전여행’, 故김광석의 노래를 통해 ‘연결의 힘’이 지닌 가치를 대중들과 교감하기 위해 기획했던 ‘연결의 신곡발표’에 이은 세번째 캠페인이다.

‘연결의 토닥토닥’은 주변 사람들에게 쉽게 전하지 못했던 응원과 격려, 위로 등 따뜻한 마음을 7초의 영상 메시지로 전달하는 고객 참여형 캠페인이다. ‘7초’라는 짧은 시간만으로도 격려와 응원이 가능하다는 평범한 사실을 통해, 사람과 사람 간의 따뜻한 연결을 이뤄내는 것이 이번 캠페인의 취지라고 SK텔레콤은 설명했다.

공식 웹사이트에 업로드 한 ‘토닥토닥’ 영상은 전송과 동시에 저장된다. 고객들은 사이트에서 내가 보낸 영상뿐 아니라 다른 사람이 보낸 영상도 볼 수 있다. SK텔레콤은 ‘연결의 토닥토닥’ 캠페인이 고객들이 따뜻한 위로와 응원을 함께 나누고 공감하는 ‘힐링 플랫폼(Healing Platform)’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연결의 토닥토닥’ 캠페인은 5월 20일까지 약 5주간 PC 및 모바일을 통해 공식 웹사이트에서 참여 가능하다. 업로드한 영상은 7초 분량으로 자동 편집되며, 카카오톡, 문자 메시지, 페이스북 등을 통해 원하는 상대방에게 전송할 수 있다. 영상이 아닌 사진으로도 참여 가능하다.

또한 고객들은 직접 영상/사진 촬영을 하지 않아도 캠페인에 참여할 수 있다. ‘연결의 토닥토닥’ 공식 웹사이트에는 가족, 친구, 직장 동료 등 주위 사람들에게 보낼 수 있는 다양한 상황별 7초 영상이 마련되어 있다. 걸그룹 ‘아이오아이(I.O.I)’와 개그우먼 ‘박나래’가 영상 제작에 참여해 고객의 활용도가 높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SK텔레콤은 밝혔다.*

* 박나래 영상은 4월 19일 공개, 아이오아이 영상은 4월 26일 공개 예정

한편 5주간의 ‘연결의 토닥토닥’ 캠페인 기간 동안 선착순으로 영상을 업로드 한 777명의 고객에게 경품을 증정하는 등 참여 고객들을 대상으로 한 다양한 이벤트를 시행할 계획이다.

CONTACTS

SK텔레콤 PR실

이 콘텐츠가 SK텔레콤을 이해하는데 얼마나 도움이 되었나요?

답변 선택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