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the content

SK텔레콤, 대학생 ‘AI’ 영상 공모전 개최

– 일상 생활 에피소드를 단편영화, 광고, 애니메이션 형태의 영상 콘텐츠로 제작
– 총 상금 2천만원 규모 … 대상 팀에 500만원 상당 배낭여행 비용 제공

인공지능은 더 이상 SF영화 속의 기술이 아니다. 집 안의 비서 역할을 하는 스피커가 등장하는가 하면, 운전 중에도 음성만으로 내비게이션을 조작 가능하는 등 인공지능은 어느새 생활 속에 들어와 있다.

SK텔레콤(대표이사 사장 박정호, www.sktelecom.com)은 인공지능과 얽힌 일상 생활의 에피소드를 담은 단편 영상이나 광고, 애니메이션 작품을 공모하는 ‘누구나 영상 페스티벌’을 개최한다고 13일 밝혔다.

대학생/대학원생이라면 누구든 참가할 수 있으며, 전용 홈페이지(www.nugu-festival.com)에서 영상 형식을 선택하고 제작하면 된다. 제작 영상의 분량 제한은 없으며, 이메일로 접수 가능하다.

참가신청은 11월 13일부터 12월 1일까지이며, 심사와 온라인 투표 결과를 거쳐 12월 15일 최종 수상작을 발표한다. 대상 팀에게는 500만원 상당의 배낭여행 비용을, 최우수 팀에게는 노트북과 태블릿이 포함된 300만원 상당의 스터디 패키지를 제공한다. 투표는 홈페이지를 통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투표 참여자 중 추첨을 통해 ‘누구’ 기기와 스타벅스 기프티콘 등을 제공한다.

SK텔레콤 박명순 AI사업본부장은 “누구는 단순히 음성인식 기기가 아닌 고객들의 친구로 자리잡아 가고 있다”며, “품질 경쟁력과 제공 서비스 확대를 통해 삶의 동반자(Life Companion)가 될 수 있도록 지속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CONTACTS

SK텔레콤 PR실

이 콘텐츠가 SK텔레콤을 이해하는데 얼마나 도움이 되었나요?

답변 선택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