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the content

SK텔레콤, 전국 75개시∙31개군으로 4.5G 서비스 지역 확대

– 9월 강원·호남권으로 서비스 지역 확대하며 전국의 주요 중심지에서 4.5G 서비스
– 최대 900Mbps… 「갤럭시노트8」·「갤럭시S8」등에서 이용 가능
– “최상 네트워크 품질 위해 4.5G 서비스 지역 지속적 확대”

SK텔레콤의 4.5G 서비스 지역이 전국 대부분의 중심지로 확대된다.

SK텔레콤(대표이사 사장 박정호, www.sktelecom.com)은 ‘5 band CA(5개 주파수 대역 융합기술)’ 등 최고700Mbps~900Mbps속도의 4.5G 서비스 지역을 전국 75개시∙31개군으로 확대했다고 11일 밝혔다.

SK텔레콤은 올해 6월 세계 최초로 ‘5 band CA’등 4.5G 상용 서비스를 선보인 이후 지난8월 말까지 서울 및 수도권 · 충청권 · 영남권 주요 거점을 중심으로 서비스 지역을 확대해왔다.

이에 더해 9월부터 SK텔레콤은 여수·나주·광양 등 호남권 주요 도시와 원주·강릉·속초 등 강원 주요 도시까지 서비스 지역을 확대하며, 더 많은 고객이 더 빠르고 안정적인 LTE 서비스를 누릴 수 있게 되었다.

‘5밴드 CA’는 LTE 주파수 5개를 하나의 주파수처럼 묶어, 데이터 전송 속도와 성능을 높이는 4.5G의 핵심 기술로 700Mbps 최고 속도의 이동통신이 가능하다. SK텔레콤은 5개 LTE주파수 대역을 확보한 국내 유일의 이통사이다.

또, SK텔레콤은 ‘3∙4 밴드 CA’ 기술과 ‘4×4 다중안테나’ 기술을 동시에 활용해 최고 속도800~900Mbps 서비스 지역도 확대했다. SK텔레콤 이용자는 강남 · 홍대 · 가로수길 · 여의도 · 잠실 · 명동 · 종로 등 주요 상권에서 최고 900Mbps 속도의 네트워크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 최고 800~900Mbps급 서비스 지역
: 서울 홍대·강남·가로수길·여의도·잠실·명동·종로, 부산 서면, 대구 동성로, 광주 충장로, 울산 삼산동, 대전 시청주변 및 전북 고창·완주, 전남 광양·나주·보성·여수·영암·해남 內 중심지 등

CONTACTS

SK텔레콤 PR실

이 콘텐츠가 SK텔레콤을 이해하는데 얼마나 도움이 되었나요?

답변 선택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