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the content

SK텔레콤, 야외 생방송 위한 액션캠 · 전용 요금제 · 특화앱 출시

– 초소형 디자인·생생한 화질 ‘LG 액션캠’ 19일 출시… 출고가 39만 9,300원
– 동영상 공유에 필요한 데이터 및 클라우드 100GB 제공하는 전용 요금제 출시
– 생방송 및 동영상 편집·공유 기능 ‘T뷰 라이브’도 선봬… 영상속도 최대 32배속으로 조절 가능

SK텔레콤(대표이사 사장 장동현, www.sktelecom.com)은 최근 아웃도어 활동 인구가 늘어나고 개인방송이 활성화되는 추세에 발맞춰 ▲LG 액션캠(Action Cam) ▲액션캠 전용 요금제 ▲생방송 및 영상편집을 위한 앱 ‘T뷰 라이브(T view live)’를 19일 출시한다고 밝혔다.

액션캠은 자전거, 헬멧 등에 장착해 별도 조작 없이 주변을 쉽게 촬영할 수 있는 초소형 캠코더다. 출시 초기 당시 서핑 · 번지점프 등 익스트림 스포츠 마니아들이 주로 사용했으나, 최근에는 여행이나 일상 생활에서도 액션캠 활용이 늘어나면서 수요가 꾸준히 증가하고 있다.

SK텔레콤은 이러한 트렌드 변화와 야외활동을 즐기는 고객의 이용 패턴을 세부적으로 분석해, 고객들이 액션캠을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기기-요금제-앱을 아우르는 생활가치 서비스를 선보였다고 설명했다.

초소형 디자인에 생생한 화질까지 제공하는 ‘LG 액션캠’ 출시

먼저 SK텔레콤은 LTE 통신 기반으로 실시간 영상 전송이 가능한 ‘LG 액션캠’을 출시한다.

‘LG액션캠’은 ▲초소형 디자인 ▲UHD급 생생한 화질 ▲언제 어디서나 손쉽게 촬영하고 공유할 수 있는 점이 장점이다. 특히, 광각 150도 · 1,230만 화소의 렌즈를 탑재해 넓은 풍경도 한 화면에 담아낼 수 있으며, 풀HD 화질 기준으로 약 3시간 연속 촬영이 가능하다. 출고가는 39만 9, 300원이며, 전국 T프리미엄 스토어 및 T월드 다이렉트(www.tworlddirect.com)에서 구입할 수 있다.*

*T월드 다이렉트에서는 7월 22일부터 구입 가능

동영상 공유에 필요한 데이터 및 클라우드 100GB 제공하는 전용 요금제 출시

고객이 액션캠으로 촬영한 영상으로 개인 방송을 하고자 할 경우에는 액션캠 전용 요금제를 이용하면 된다.

SK텔레콤은 액션캠으로 촬영한 영상이나 사진을 개인방송 플랫폼으로 송출할 때 필요한 데이터와 전용 클라우드 공간 100GB를 제공하는 ‘액션캠 데이터’ 요금제도 19일 출시한다.

‘액션캠 데이터’ 요금제는 월 정액 1만 5,000원(VAT포함 1만 6,500원)에 데이터 8GB를 제공하는 ‘액션캠 데이터S’와 월 정액 2만 2,500원(VAT포함 2만 4,750원)에 16GB를 제공하는 ‘액션캠 데이터M’으로 구성된다.

생방송 및 동영상 편집·공유 기능 ‘T뷰 라이브’도 선봬

한편 SK텔레콤은 액션캠을 본인의 스마트폰과 연동해 촬영한 영상을 실시간으로 확인하고 손쉽게 편집·저장할 수 있는 ‘T뷰 라이브’ 앱도 출시한다.

‘T뷰 라이브’는 손쉬운 동영상 편집과 공유를 위해 영상의 속도를 2배~32배로 조절하는 타임워프(Time Warp) 기능을 비롯 애니메이션 · 콜라주 등 다양한 기능을 제공하며, ‘액션캠 데이터’ 요금제 고객은 ‘T뷰 라이브’에서 전용 클라우드 공간을 이용할 수 있다.

또한, 고객은 ‘T뷰 라이브’ 앱 내에서 한번의 설정만으로 아프리카TV · 유튜브 등을 통해 편리하게 실시간 라이브 방송을 할 수 있다.

‘T뷰 라이브’는 ‘액션캠 데이터’ 요금제 고객이 ‘LG액션캠’과 연동해 이용할 수 있으며, SK텔레콤은 향후 연동 가능한 액션캠 기기를 확대할 예정이다.

SK텔레콤 윤원영 생활가치부문장은 “최근 액션캠의 활용폭이 넓어지는 추세에 발맞춰 고객 이용패턴을 분석, 특화 앱과 전용 요금제를 선보인 것”이라며 “향후에도 세부 고객군을 대상으로 차별적인 서비스를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CONTACTS

SK텔레콤 PR실

이 콘텐츠가 SK텔레콤을 이해하는데 얼마나 도움이 되었나요?

답변 선택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