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the content

SK텔레콤, ‘갤럭시노트7’ 사전판매 돌입

– 6일부터 18일까지 사전판매… 온라인 신청 시 16일부터 빠른 단말 수령
– SK텔레콤 만의 할인 옵션 확대… ‘노트7 전용카드’ 사용으로 최대 48만원 할인, ‘T모아쿠폰’으로 쌓여있던 각종 제휴사 포인트 활용해 추가 할인
– SK텔레콤의 3밴드CA, 256QAM 기술로 국내 LTE 최고 속도 500Mbps 구현
– 자체 클라우드 서비스 ‘CLOUDBERRY’ 36GB 제공, 사은품 4종도 선택 증정

SK텔레콤(대표이사 사장 장동현, www.sktelecom.com)이 홍채인식 기능과 강화된 S펜을 탑재한 ‘갤럭시노트7’의 사전판매를 6일 오전9시부터 18일까지 SK텔레콤 공식인증대리점과 온라인몰 ‘T월드다이렉트(www.tworlddirect.com)’에서 실시한다고 밝혔다. ‘T월드다이렉트’에서 신청 시 16일부터 빠르게 단말을 배송 받을 수 있다. ‘갤럭시노트7’ 출고가는 988,900원이고 64GB 메모리 버전으로 출시된다.

SK텔레콤은 고객이 ‘갤럭시노트7’을 저렴하게 구매할 수 있도록 할인 옵션을 확대했다. SK텔레콤에서만 이용 가능한 ‘T삼성카드2 v2’ 신용카드로 ‘갤럭시노트7’ 할부금 결제 시, 2년 약정 기준 최대 48만원까지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고객이 사용한 전월 카드 사용 실적이 30만원 이상이면 36만원, 70만원 이상이면 48만원을 할인 받게 된다. 통신비, 교통비, 아파트관리비, 보험비 등도 실적으로 인정돼 실용적이다.

이외에도, 기존 ‘T모아쿠폰’ 서비스의 제휴처를 확대해 ▲일반 신용카드 포인트 ▲’OK캐쉬백’ 포인트 ▲’베네피아’, ‘이지웰페어’ 등 복지몰 포인트 등 고객이 쌓아놓은 다양한 포인트를 한데 모아 ‘갤럭시노트7’ 구매에 사용할 수 있게 했다. 현대카드를 제외하고 1포인트가 현금 1원으로 환산되고, 1,000 포인트 이상부터 사용할 수 있다. 제휴처는 홈페이지(www.tmoacoupon.co.kr)에서 확인 가능하다.

SK텔레콤은 ‘갤럭시노트7’에 ‘3밴드 CA(Carrier Aggregation)’와 ‘256QAM(쾀)’ 기술을 적용해 국내 LTE 최고 속도 ‘500Mbps’를 단독으로 구현했다.

SK텔레콤은 자체 개발해 출시를 앞두고 있는 개인형 클라우드 서비스 ‘CLOUDBERRY’를 통해 무료 저장공간 36GB를 제공할 예정이다. ‘갤럭시노트7’의 내장 메모리 64GB와 함께 쓰면 총 100GB를 사용할 수 있다.

‘T월드다이렉트’에서 ‘갤럭시노트7’ 사전구매를 신청한 고객은, 삼성전자의 ‘기어핏2’ 등 기본 사은품 외에도 SK텔레콤이 별도로 제공하는 ▲전용 케이스, 배터리팩 ▲64GB SD카드 ▲범퍼케이스, USB-C타입 케이블 ▲무선충전패드 등 4가지 사은품 패키지 중 하나를 선택해서 받을 수 있다.

‘갤럭시노트7’ 색상은 블루 코랄, 골드 플래티넘, 실버 티타늄 총 3종이다.

김성수 SK텔레콤 스마트디바이스본부장은 “고객이 ‘갤럭시노트7’을 저렴하게 구매하고 빠르게 배송 받을 수 있도록 철저히 준비했다”라며, “고객에게 최고의 혜택을 드릴 수 있도록 차별화된 마케팅 활동을 선보일 것”이라고 밝혔다.

CONTACTS

SK텔레콤 PR실

이 콘텐츠가 SK텔레콤을 이해하는데 얼마나 도움이 되었나요?

답변 선택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