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the content

SK텔레콤, 전용폰 ‘갤럭시A8(2016)’ 출시

– 5일부터 T월드 다이렉트 및 오프라인 매장에서 가입 가능
– SK텔레콤이 선보인 4번째 전용 스마트폰으로 다양한 고객 니즈 충족
– 귀가 시 불안을 덜어주는 ‘T맵 대중교통 안심귀가’ 서비스 단독 제공
– 향후 블루에 이어 핑크, 실버 색상도 선보일 예정

SK텔레콤(대표이사 사장 장동현, www.sktelecom.com)이 올해 4번째로 선보이는 전용폰 ‘갤럭시A8(2016)(이하 갤럭시A8)’을 5일부터 출시한다고 밝혔다.

‘갤럭시 A8’은 올해 SK텔레콤의 쏠, 갤럭시 와이드, LG X5에 이어 선보이는 4번째 전용 스마트폰으로, 점차 다양화되는 고객의 요구에 맞춰 단말 선택폭을 넓혀 차별화된 혜택을 제공하기 위해 출시됐다.

작년에 SK텔레콤에서 단독으로 출시된 갤럭시 A8(2015)은 프리미엄 대화면 스마트폰을 구입하고 싶으나,높은 출고가가 부담이 되었던 고객을 겨냥해 중가 스마트폰 시장을 주도하며 40만대 가량 판매됐다.

이에 SK텔레콤은 고객의 요구를 반영해 ‘갤럭시 A8’도 5.7인치 대화면에 풀메탈 디자인까지 적용하고 전작에 비해 배터리 및 카메라, 메모리, 중앙처리장치(AP)까지 모든 부분을 업그레이드 출시 함으로써 전작의 흥행을 이어간다는 계획이다.

특히 SK텔레콤은 고객들이 더욱 안심하고 편리한 스마트폰 생활을 즐길 수 있도록 ‘T맵 대중교통 안심귀가’ 서비스를 ‘갤럭시A8’에 단독 제공한다.

‘갤럭시A8’ 고객이 출발지에서 ‘T맵 대중교통 안심귀가’ 서비스를 이용해 목적지 하차 알림과 안심귀가를 함께 실행하면 지정한 상대방에게 안심귀가 실행 URL 링크를 SMS로 보낼 수 있다.

위치 알림을 받은 상대방은 ‘갤럭시A8’ 사용 고객이 목적지에 도착할 때까지 지속적으로 귀가 경로와 현재 위치를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다. SK텔레콤은 ‘갤럭시A8’에서 단독 제공하는 이번 ‘T맵 대중교통 안심귀가’ 서비스가 늦게 귀가하는 자녀나 고령의 부모님이 걱정되는 고객에게 특히 유용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편 ‘갤럭시 A8’의 출고가는 649,000원이고, 중가 요금제 ‘band 데이터 6.5G’ 기준(월 통신요금 56,100원, 부가세 포함) 공시지원금 250,000원을 지원한다. 향후 블루 색상에 이어 파스텔톤의 핑크, 실버 색상도 연이어 선보일 계획이다.

※ 참고. ‘갤럭시A8(2016)’ 공시지원금

CONTACTS

SK텔레콤 PR실

이 콘텐츠가 SK텔레콤을 이해하는데 얼마나 도움이 되었나요?

답변 선택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