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the content

SK텔레콤, IoT 활용 LP가스 원격관리

– 한국LP가스판매협회 중앙회와 LP가스 사용량 원격 검침, 안전관리 위한 MoU 체결
– 로라 네트워크 활용 LP가스 잔류량에 따른 자동 주문, LP가스 저장탱크 자산 관리 등 솔루션 업그레이드 계획
– SK가스의 대형 사업장 가스 원격 검침 솔루션 10월부터 적용, 소형 가스 저장탱크에 대해서도 로라 네트워크 기반으로 적용 제안 계획

SK텔레콤은 10일 서울 여의도 중소기업회관에서 한국LP가스판매협회중앙회 및 코리센과 IoT 전용망인 로라(LoRa) 네트워크를 기반으로LP가스의 사용량 원격 검침 및 잔류량 체크, 사용 패턴 바탕의 안전관리 솔루션 ‘스마트미터LPG’를 적용하기로 협약(MoU)을 체결했다. 사진은 왼쪽부터 SK텔레콤 차인혁 IoT사업본부장, 한국LP가스판매협회 중앙회 김임용 회장, 코리센 오석언 대표이사.

가정이나 바쁜 식당에서 LP가스가 떨어져 겪게 되는 곤혹스러운 상황이 사라진다.

SK텔레콤(대표이사 사장 장동현, www.sktelecom.com)이 IoT 기반의 LP가스 원격 검침 및 안전관리를 추진한다.

SK텔레콤은 10일 서울 여의도 중소기업회관에서 한국LP가스판매협회중앙회 및 코리센과 IoT 전용망인 로라(LoRa) 네트워크를 기반으로LP가스의 사용량 원격 검침 및 잔류량 체크, 사용 패턴 바탕의 안전관리 솔루션 ‘스마트미터LPG’를 적용하기로 협약(MoU)을 체결했다.

‘스마트미터LPG’는 휴대폰 앱이나 온라인으로 전국 각지에 설치된LP가스통 및 중대형 LP가스 저장탱크의 사용량과 잔량을 체크하고, 저장탱크에 연결된 사용처별 사용량을 확인하는 솔루션으로, 기존 현장 직원이 저장탱크 별 가스 소진 시점을 추정하여 방문/확인한 후 충전하는 번거로움을 없애 효율적인 LP가스 충전 및 사용량 관리가 가능하다.

SK텔레콤은 스마트 미터 LPG 솔루션 관련 파트너사인 코리센 및 어빌리티시스템즈와 협력해 본 솔루션을 상용화했으며, 향후 LP가스통이나 저장탱크의 가스 소진 시 자동 주문이 가능하도록 솔루션을 추가 개선해 나갈 계획이다.

SK텔레콤은 또한 본 솔루션을 SK가스가 관리하는 6곳의 대형 사업장에 LTE 기반으로 10월 상용화하여 운영 중이며, 소형 가스탱크에 대해서도 로라 네트워크 기반의 스마트 미터 LPG를 적용하는 방안을 제안할 계획이다.

SK텔레콤 차인혁 IoT사업본부장은 “가스/전력 검침 외에도 LPG 충전사업자를 대상으로 한 스마트 미터 LPG와 같이 IoT 네트워크 및 기술을 활용한 다양한 기업용 솔루션을 개발하여 상용화하고 있다”며, “향후에도 기업고객을 위한 다양한 IoT 솔루션을 지속 개발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CONTACTS

SK텔레콤 PR실

이 콘텐츠가 SK텔레콤을 이해하는데 얼마나 도움이 되었나요?

답변 선택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