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the content

SK텔레콤, GSMA이사회 멤버 재선임

– 세계이동통신사업자연합회(GSMA) 이사회 멤버로 재선임, 2017~ 2018년 2년간 활동 예정

SK텔레콤(대표이사 사장 장동현, www.sktelecom.com)이 세계이동통신사업자연합회(GSMA) 이사회 멤버로 재선임됐다고 밝혔다.

전 세계 220여개국 800여 통신 사업자 모임인 GSMA는 SK텔레콤을 포함해 향후 2년간(2017~2018년) GSMA를 이끌 이사회 멤버를 인도 델리에서 열린 GSMA 보드미팅에서 27일(인도 현지시각) 발표했다.

GSMA가 공개한 GSMA신임 이사회는 SK텔레콤을 비롯한 미국 버라이즌, 중국 차이나 모바일, 일본 NTT 도코모 등 세계 주요 25개 이동통신 사업자 경영진과 매츠 그랜리드(Mats Granryd) GSMA 사무총장 등 26명으로 구성됐다.

GSMA 이사회 의장은 인도 바르티 에어텔(Bharti Airtel)의 수닐 바르티 미탈(Sunil Bharti Mittal)이, 부의장은 프랑스 오렌지(Orange)의 마리-노엘 예고-라베씨에르(Marie-Noëlle Jégo-Laveissière)가 각각 선임 됐다.

SK텔레콤은 GSMA의 이사회 멤버로 재선임된 것은 SK텔레콤의 활발한 이사회 활동과 GSMA 발전을 위한 다양한 노력이 반영된 결과라고 설명했다.

SK텔레콤은 향후 2년간 GSMA 회원사들과 함께 플랫폼 사업자로의 transformation 을 위해 글로벌 사업자들과 고민을 공유하고, 5G, IoT 등 통신산업 발전을 위해 다양한 영역에서 실질적인 협력을 통해 글로벌 모바일 생태계를 구축을 강화하고 가치 창출을 하는데 주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CONTACTS

SK텔레콤 PR실

이 콘텐츠가 SK텔레콤을 이해하는데 얼마나 도움이 되었나요?

답변 선택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