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the content

SK텔레콤-삼성전자,차세대 이동통신 5G기술 진화 선도 나선다

– 5G 이동통신 연구개발 MOU체결, 공동 시험 진행 및 관련 서비스 개발 추진
– 기가급 속도 기반, 증강현실 ∙ 홀로그램 등 대용량 고품질 서비스 제공 목표
– 양사간 협력 통해 세계 이동통신 시장에서 한국 ICT 기술 주도권 확보 기대

SK텔레콤과 삼성전자가 차세대 이동통신 기술 진화 선도를 위한 협력에 나선다.

SK텔레콤(대표이사 사장 하성민, www.sktelecom.com)과 삼성전자(대표이사 부회장 권오현, www.samsung.com/sec)는 차세대 이동통신인 5G 분야 관련 양사간 협력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하고, 네트워크 기술 및 신규 서비스 개발을 위한 공동 기술 연구를 시작한다고 20일 밝혔다.

20일 오전 SK T-타워에서 진행된 이번 MOU의 주요 내용은 ▲국내외 표준화 단체 및 기술 협의체에서 5G 비전 공유를 통한 상호 협력 ▲5G 구현이 적합한 주파수 대역의 정의 및 선정을 위한 협력 ▲ 차세대 소형 셀 기술 ▲ 대용량 다중입출력 안테나 기술 ▲ 차세대 변복조 기술 등 5G이동통신 기반 기술 연구개발 및 공동시험 ▲ 대용량 고품질 5G 및 IoT 서비스 개발 등이다.

5G는 국제적으로 요구 사항 및 기술 규격이 아직 확정되지 않은 상황이나, 국내외에서 논의 중인 5G개념은 LTE 대비 약 1,000배 데이터 용량 및 개인당 1Gbps 이상 속도와 고밀도 네트워킹을 지원하는 통신 기술 및 서비스를 지칭한다.

5G시대 에서는 이러한 초고성능 네트워크를 기반으로 모든 사물과 인간이 유기적으로 연결되어 사회 전반의 모바일 생활 혁신 및 가치 창출을 이끌어낼 수 있을 것으로 보고 있다.

SK텔레콤은 삼성전자와의 공동연구를 통해 차세대 네트워크의 구체적인 성능 지표를 수립하고 개발하여, 차세대 5G 이동통신 기술 진화에 대한 선도적인 역할을 할 계획이다.

SK텔레콤은 현재까지의 이동통신 서비스와 차별화된 5G 서비스를 개발하기 위해, Giga급 데이터 전송을 기반으로 시공간 제약을 넘는 몰입형 고객 경험을 제공하는 ▲증강/가상 현실 서비스, ▲홀로그램 등 실감형 서비스, ▲원격 현실(Tele-Presence) 회의 서비스 등을 고려하고 있다.

이외에도 언제 어디서나 모든 사물과 인간이 연결되어 상호 작용이 가능한 초연결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한 Advanced-IoT 기술 개발을 계획하고 있다.

삼성전자 전경훈 DMC 연구소 차세대 통신연구팀장은 “5G 이동통신은 표준, 단말, 네트워크 장비와 신규 서비스 등 사업자와 제조사를 아우르는 생태계를 조성해야 하는 분야” 라며, ” 이번 양사 협력을 통해 우리나라가 4G에 이어 5G 이동통신 분야를 선도하는 계기가 될 것이다.”라고 밝혔다.

SK텔레콤 최진성 ICT 기술원장은 “이동통신 사업자와 통신 네트워크 제조사 간 5G 비젼 공유를 통한 공동연구로 차세대 5G 이동통신 기술개발에 시너지 효과를 창출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선도적인 5G 이동통신 기술 개발로 SK텔레콤 만의 차별적 고품질 서비스를 제공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CONTACTS

SK텔레콤 PR실

이 콘텐츠가 SK텔레콤을 이해하는데 얼마나 도움이 되었나요?

답변 선택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