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the content

SK텔레콤 스마트빔, 2년 연속 CES 혁신상 수상

– UO스마트빔레이저 NX의 기술력, 디자인, 고객 가치 등 혁신성 인정받아 이동형 플레이어, 홈 비디오 기기 2개 부문에서 수상
– 레이저와 LED 장점을 결합한 하이브리드 광원, SD카드 콘텐츠 독립 재생 등 편의성 및 기능성 강화
– ‘12년 출시 이후 미국, 독일 등 4개국 수출 포함 총 30만 대 이상 판매

SK텔레콤(대표이사 사장 장동현, www.sktelecom.com)의 초소형 프로젝터인 스마트빔이 세계 최대 소비자 가전 전시회인 ’17 CES에서 2개 부문에서 2년 연속으로 혁신상을 수상했다.

CES 혁신상은 그해 새로 출시되거나 출시 예정인 가전제품을 대상으로 미국 산업디자이너학회(IDSA)와 미국 가전협회(CEA)의 전문가들이 기술력, 디자인, 고객 가치 등의 혁신성을 평가해 선정하는 상이다.

이번엔 수상한 UO스마트빔레이저NX는 내년 1월 공식 출시 예정인 차기 스마트빔 모델로 이동형 플레이어(Portable Media Players Accessories)와 홈 비디오 기기(Home Audio/Video Components and Accessories) 2개 부문에서 수상하며, 뛰어난 혁신성과 디자인을 인정받았다.

UO스마트빔레이저NX는 레이저와 LED의 장점을 결합한 하이브리드 광원을 적용, 최대 250루멘의 밝기와 HD급 해상도를 구현했다. 또한 스마트폰 연결 없이 SD카드의 콘텐츠를 바로 재생할 수 있는 독립 재생(Stand Alone) 기능을 제공한다.

SK텔레콤은 지난 8월 아이돌 그룹 빅뱅의 10주년을 기념하여 UO스마트빔레이저 NX ‘빅뱅 에디션’을 출시한 바 있으며, 더욱 향상된 밝기와 기능을 개선하여 내년 1월 신제품을 출시할 계획이다.

SK텔레콤은 ‘12년 스마트빔의 첫 출시 이후 큐브 모양의 디자인 아이덴티티를 유지하면서 지속적인 기능/디자인/편의성을 업그레이드해 왔다. 또한  미국, 일본, 독일 등 국내외 총 30만 대 이상의 판매고를 올리며 초소형 프로젝터의 대표 브랜드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한편, SK텔레콤의 자회사인 아이리버도 블루투스 헤드폰 앰프(모델명:AK XB10)로 CES 혁신상을 수상하였으며, 이는 2014년, 2016년에 이어 3번째 수상이다.

SK텔레콤 김성한 디바이스 기획본부장은 “SK텔레콤의 기획력과 협력사의 기술력을 결합하여 세계가 인정하는 획기적인 제품이 탄생하게 되었다”며, “고객 경험을 바탕으로 더욱 편리하고 혁신적인 제품 개발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CONTACTS

SK텔레콤 PR실

이 콘텐츠가 SK텔레콤을 이해하는데 얼마나 도움이 되었나요?

답변 선택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