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the content

SK텔레콤, ‘루나S’ 태권브이 스페셜 에디션 출시

– 18일부터 온·오프라인서 한정판 1,000대 선착순 판매…올해 40주년 맞은 한국 토종 캐릭터 태권브이와 한국 제조사 TG앤컴퍼니의 합작품
– 출고가 599,500원…태권브이 디자인 적용 단말, 태권브이 피규어, 40주년 기념 스토리북, 케이스 필름 4종, 원작 애니메이션 영상파일, 한정판 보증 카드 등 구성품 제공
– 30대 이하 젊은 층 고객에게 꾸준한 인기로 일 평균 1천 대 이상 판매…SK텔레콤 내 단말 판매 순위 상위권 유지

SK텔레콤(대표이사 사장 장동현, www.sktelecom.com)이 ‘루나S’ 태권브이 스페셜 에디션을 출시한다. 18일부터 공식 온라인몰 ‘T월드다이렉트(shop.tworld.co.kr)’와 SK텔레콤 공식 인증 대리점 13곳에서 한정판 1,000대를 선착순으로 판매한다.

이 제품은 올해 40주년을 맞은 한국 토종 캐릭터 태권브이와 한국 제조사 TG앤컴퍼니의 합작으로 탄생했다. 태권브이 몸체의 메탈 재질과 색상 톤에 맞춰 풀메탈 디자인과 프로즌블루 색상을 적용했다. 한정판 캐릭터 제품은 일부 프리미엄 제품에서만 드물게 출시됐었고, 이처럼 피규어를 포함한 한정판 제품 출시는 국내 최초다.

출고가는 599,500원으로 일반 ‘루나S(출고가 568,700원)’ 보다 약 3만원 가량 높다. 이 제품은 태권브이 배경화면, 태권브이 주제가 벨소리 같은 다양한 UX(사용자경험)을 탑재하고, 후면에 별도 레이저 공법으로 태권브이 얼굴 이미지를 새겼다.

‘루나S’ 태권브이 스페셜 에디션은 ▲특별 제작한 태권브이 피규어 ▲40주년 기념 스토리북 ▲케이스 필름 4종 ▲원작 애니메이션 영상파일 ▲한정판(1번~1000번) 보증 카드 등 풍성한 구성품을 제공한다.

‘루나S’는 프리미엄급 기본 사양에 합리적인 가격대로 최근 30대 이하 젊은 층 고객에게 꾸준한 인기를 얻고 있다. 전체 고객 중 30대 이하 고객 비중은 60% 이상이다. 내추럴 실버, 클래식 골드 색상 출시에 이어 로즈핑크가 추가되면서 판매량이 꾸준히 늘어 일 평균 1천 대 이상으로, SK텔레콤 내 단말 판매 순위에서 상위권을 유지하고 있다

※참고. SK텔레콤 공식인증대리점, ‘루나S’ 태권브이 스페셜 에디션 판매처

CONTACTS

SK텔레콤 PR실

이 콘텐츠가 SK텔레콤을 이해하는데 얼마나 도움이 되었나요?

답변 선택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