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the content

SK텔레콤, ‘스마트로봇 코딩스쿨’ 런칭

– ‘알버트’, ‘아띠’ 등 스마트로봇과 스마트폰을 활용한 소프트웨어 개발 교육
– 초등학생 대상 창의력∙논리력 향상 교육과정을 통한 창의인재 육성 지원
– ‘14년 말까지 국내 70 개 초교 대상, 내년까지 총 3천명 대상 교육 예정
– 대만에 78만 불 규모 수출 계약 체결∙∙∙∙ ICT노믹스 해외진출 본격화

SK텔레콤이 스마트로봇을 활용한 소프트웨어 교육 프로그램을 통해 국내 소프트웨어 인력 양성 지원에 나선다.

SK텔레콤(대표이사 사장 하성민, www.sktelecom.com)은 그 동안 국내외에서 시범 적용해온 스마트로봇 활용 소프트웨어 개발 교육 프로그램을 ‘스마트로봇 코딩스쿨’로 정식 런칭하고 본격적인 확산을 통한 창의인재 육성에 나선다고 밝혔다.

SK텔레콤은 또한 지난 19일 대만의 스마트앱세서리 유통전문 기업인 ‘CnP Advisory International’ 사와 78만불 규모의 ‘스마트 로봇 및 스마트 로봇 코팅스쿨’ 수출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SK텔레콤은 이번 대만 수출을 통해 스마트로봇을 활용한 글로벌 ICT 한류 확산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SK텔레콤이 개발한 ‘스마트로봇 코딩스쿨’은 SK텔레콤의 교육용 스마트로봇 ‘알버트’와 ‘아띠’를 활용하여 쉽게 소프트웨어 개발 과정을 학습할 수 있도록 하는 프로그램이다.

‘스마트로봇 코딩스쿨’은 소프트웨어 초보 개발자를 위한 교육용 교재와 교구, 스마트폰으로 직접 프로그래밍을 할 수 있는 어플리케이션과 이를 통해 작동해 볼 수 있는 스마트로봇으로 구성되어 있다

SK텔레콤은 2012년부터 스마트폰을 두뇌로 활용하는 스마트로봇 사업을 진행해 오면서 소프트웨어 개발 교육에의 활용성을 인지하고 교육 과정을 개발해 왔다.

소프트웨어 교육은 전 세계적으로 학생들의 문제해결 능력과 논리력, 창의력을 향상시키는 효과적인 수단으로 인정 받고 있으며 지난 7월 미래창조과학부 등도 ‘소프트웨어 중심사회 실현전략’을 통해 초등 및 중학생 대상의 소프트웨어 교육 강화 계획을 발표한 바 있다.

SK텔레콤은 특히 소프트웨어 개발자 육성을 위해서는 초등학교 저학년부터 소프트웨어 개발에 관심을 높여야 한다는 점을 주목하고 참여와 몰입도를 높일 수 있도록 스마트폰과 로봇을 활용하는 이번 프로그램을 개발하게 되었다고 밝혔다.

‘스마트로봇 코딩스쿨’의 교육과정은 총 12단계의 과정으로 구성되며, 학생들은 스마트폰 어플리케이션을 통한 프로그램 코딩으로 스마트로봇을 작동∙제어하는 기초 단계부터 시작해 국어∙음악∙수학 등 교과와 관련된 다양한 응용 프로그램을 PC 기반으로 만들 수 있는 고급 과정까지 학습할 수 있다.

SK텔레콤은 국내 소프트웨어 개발 기반 강화와 미래 창조경제의 주역인 창의인재 육성을 위해서 ‘스마트로봇 코딩스쿨’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이미 ‘13년 하반기부터 서울 잠현초등학교 학생을 대상으로 시범 교실을 운영해 온 SK텔레콤은 올해 9월 말 강동송파교육지원청 산하 신암∙가원초등학교를 비롯해10월에는 미래창조과학부/한국과학창의재단/정보통신산업진흥원과 함께 무한상상실* 충남거점센터로 지정된 호서대에서 스마트로봇 코딩스쿨을 운영할 예정이다.
※ 무한상상실: 국민들이 창의성, 상상력, 아이디어를 발굴하고 이 아이디어를 기반으로 시험/제작을 하거나 UCC 제작, 스토리 창작 등을 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공간

또, 겨울방학이 시작되는 12월 중순 이후 전국 70여개 초등학교 돌봄교실에서 ‘스마트로봇 코딩스쿨’을 운영할 예정이며, 내년까지 총 3,000여명의 학생을 대상으로 소프트웨어 교육을 진행할 계획이다.

한편, SK텔레콤은 19일 대만 ‘CnP Advisory International’사와 체결한 ‘스마트로봇 코딩스쿨’ 계약을 기반으로 스마트로봇 및 교육프로그램의 해외 수출에 더욱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버띠슈에위엔(波提學園, 알버트 아띠 스쿨)’의 이름으로 수출되는 ‘스마트로봇 코딩스쿨’은 이번에 런칭한 교육 프로그램을 대만 현지화 한 것으로, SK텔레콤은 이번 계약을 통해 10월부터 대만에서 알버트와 아띠 등 스마트 로봇3,200 대를 판매하고 스마트로봇을 활용한 코딩교육 프로그램을 런칭할 계획이다.

금번 대만 수출계약은 2013년 10월 스페인의 1위 통신사인 텔레포니카와 협력해 스마트로봇 ‘아띠’ 활용 소프트웨어 교실인 ‘탈렌툼 스쿨’(Talentum School)을 런칭한 이후 해외 수출 두 번째 사례로, 현재 텔레포니카는 바르셀로나와 마드리드 2곳에서 스마트로봇을 활용한 소프트웨어 교육을 진행 중이다.

SK텔레콤 컨버전스사업본부 박철순 본부장은 “이미 시장에서 검증된 사물인터넷 기술 기반의 스마트로봇을 이용한 소프트웨어 코딩 교육은 소프트웨어 개발 기반 확대 및 창조경제 인프라 확보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면서, “스페인에 이은 대만 수출로 ‘스마트로봇 코딩스쿨’의 글로벌 경쟁력까지 인정받은 만큼 앞으로 국내외 모두에서 확산을 위해 노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CONTACTS

SK텔레콤 PR실

이 콘텐츠가 SK텔레콤을 이해하는데 얼마나 도움이 되었나요?

답변 선택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