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the content

‘Table2014 – 미슐랭의 별을 맛보다’

– 프랑스, 이탈리아, 스페인, 스웨덴 등 유럽 최고의 미슐랭 스타 셰프 5인 초청
– 자사 우수고객에게 소중한 사람과 미슐랭의 요리를 맛볼 수 있는 특별한 경험 제공
– SK텔레콤 T멤버십 고객은 9/1일부터 동반자 1인 선정해 홈페이지에서 응모 가능

SK텔레콤(대표이사 사장 하성민, www.sktelecom.com)이 새롭게 선보이는 우수고객 초청 프로그램 ‘Table’의 첫 행사로 ‘Table 2014 – 미슐랭의 별을 맛보다(이하 미슐랭의 별을 맛보다)’ 행사를 기획하고 1일부터 참여 고객 응모를 받는다고 밝혔다.

‘미슐랭의 별을 맛보다’ 행사는 세계 최고 권위를 가진 레스토랑 평가서 ‘미슐랭 가이드’가 선정한 해외 스타 셰프 5인을 초청해 SK텔레콤 고객에게 국내에서는 맛볼 수 없는 미슐랭 레스토랑에 대한 새로운 경험을 제공하는 행사다. 행사에 초청된 SK텔레콤 고객은 부모님, 친구, 연인 중 1인을 동반해 미슐랭 스타 셰프의 요리를 직접 시식하는 특별한 시간을 갖게 된다.

이번 행사는 10월 7일부터 10월 10일까지 4일간 워커힐호텔 에서 진행된다. SK텔레콤은 워커힐호텔에 다섯 명의 미슐랭 스타 셰프의 현지 레스토랑을 그대로 옮겨 놓은 팝업 레스토랑을 설치하고, 응모기간 중 추첨을 통해 당첨된 고객 1,500명과 동반자 1,500명 등 총 3,000명을 ‘미슐랭의 별을 맛보다’에 초대한다.

SK텔레콤 T멤버십 가입 고객은 9월 1일부터 ‘Table 2014’ 공식 홈페이지(http://www.table2014.co.kr)에서 행사에 응모할 수 있으며, 본인 및 동반자 1인을 지정해 신청하면 된다. 3차에 걸쳐 진행되는 응모 기간 동안 고객들은 원하는 날짜 와 레스토랑(셰프)을 선택할 수 있다.

이번 행사에 참가할 미슐랭 스타 셰프는 프랑스, 스페인, 이탈리아, 스웨덴을 대표하는 요리사들로 구성됐다. 특히, 프랑스 미식을 대표하는 마크 베랏(Marc Veyrat)은 자신의 레스토랑 두 곳 모두가 미슐랭 3스타를 받은 셰프로도 유명하다.
※ 내한 미슐랭 셰프 5인에 대한 세부사항은 첨부 참조

SK텔레콤은 ‘미슐랭의 별을 맛보다’를 시작으로 매년 가을 ‘Table’ 프로그램을 통해 자사의 우수고객에게 차별화된 혜택을 제공한다는 계획이다.

SK텔레콤 이용환 제휴마케팅본부장은 “최근 요리와 맛집에 대한 고객들의 지대한관심을 반영해 이번 행사를 기획했으며, SK텔레콤의 고객들에게 소중한 사람과 미슐랭의 요리를 맛보며 추억으로 남을 만한 행복한 경험을 제공할 것”이라며, “앞으로도 고객들이 체감할 수 있는 차별화된 멤버십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개발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CONTACTS

SK텔레콤 PR실

이 콘텐츠가 SK텔레콤을 이해하는데 얼마나 도움이 되었나요?

답변 선택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