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the content

SK텔레콤, 사상 최대 투자 나선다

– 3G•LTE 등 3천억원 추가 투자…장비•공사업체 투자확대로 대•중소기업간 상생 도모
– 2011년 총 투자액 2조 3천억원…예상 매출 대비 17.3% 로 최고 기록
– 네트워크 경쟁 우위를 위한 이동통신 회사간 통화 품질 경쟁 시대 본격 돌입

SK텔레콤(대표이사 사장 하성민, www.sktelecom.com)이 고객에게 최고의 통화품질 제공하고 네트워크 경쟁우위 강화를 위해 3G와 LTE 등 통신망 분야에 3천억원을 추가해 사상 최대 투자에 나선다.

SK텔레콤은 당초 2조원이던 연간 투자계획을 3천억원 늘려 총2조 3천억원으로 규모를 확대키로 결정했으며, 2조 3천억원은 SK텔레콤 창사 이래 연간 최대 투자규모이자 매출액 대비 투자비중 또한 17.3%로 사상 최대이다.

이번 투자는 SK텔레콤과 거래관계에 있는 장비 및 공사업체로 투자가 확대돼 대•중소기업간 동반성장에 기여할 것이며, 아울러 네트워크 경쟁우위를 통한 이통사간 통화품질 경쟁을 촉발할 것으로 보인다.

SK텔레콤은 3천억원을 3G와 LTE 등 통신망 고도화에 전액 사용해 네트워크 경쟁우위를 더욱 강화한다는 방침이다.

SK텔레콤은 현재 고객들이 주로 사용하는 3G의 용량증설 등을 통해 데이터 서비스의 품질을 높이는 한편, LTE등 차세대 망으로의 빠른 진화로 데이터 서비스 속도도 높일 계획이다.

SK텔레콤의 스마트폰 가입자는 3월말 기준 535만으로 2010년 연말에 비해 36% 증가했으며, 3G고객의 데이터통화량은 3월말 기준 3,600 TB로 2010년 연말에 비해 57% 이상 증가했다.
※ 테라바이트 (Terrabyte, TB): 1012, 즉 1조 바이트에 해당하는 정보량

SK텔레콤의 금번 투자 활성화는 스마트폰 가입자 증가는 물론, 스마트폰 성능 향상에 따른 영화, 동영상 등 대용량 콘텐츠 사용이 늘어 네트워크 경쟁우위를 위한 필수적인 조치라는 설명이다.

SK텔레콤은 2005년 이래 매년 매출액의 14% 이상을 통신망 고도화 등에 투자해 왔으며, 2조3천억원은 금년도 매출목표액인 13.25조원의 17.3%에 이르는 매출 대비 사상 최대 투자 비율이다.

SK텔레콤의 설비투자규모는 2008년 1조 9,190억원이 최고 기록이었다.

SK텔레콤의 연간 매출액 대비 투자금액 비율은OECD 30개국 이동통신사의 매출 대비 투자금액 비율과 비교했을 때 터키의 Turkcell, 일본의 NTT DoCoMo, 칠레의 Movistar Chile에 이어 4번째로 높고, 이는 SK텔레콤 고객이 전 세계 어느 통신사보다 우수한 통화품질을 누릴 수 있는 요인이다.

한편, SK텔레콤은 금번 네트워크 투자와 더불어 마케팅비용 절감을 통한 투자활성화와 경쟁력 강화의 선순환을 이루어 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SK텔레콤 하성민 대표이사 사장은 “사상 최대 통신망 투자를 통해 고객들은 세계 최고의 무선데이터 서비스를 이용하게 될 것이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망투자로 고객에게는 통화품질 1위 SK텔레콤을 사용하는 자부심과 IT업계의 에코시스템 활성화에도 적극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CONTACTS

이 콘텐츠가 SK텔레콤을 이해하는데 얼마나 도움이 되었나요?

답변 선택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