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the content

SK텔레콤, 국내 최초 헌혈 애플리케이션 출시

– 헌혈 문화 확산을 위해 대한적십자사와 공동으로 헌혈 관련 앱 제작 및 출시
– 헌혈의집 찾기, 사전 헌혈 예약 등 기존 모바일 헌혈 서비스 기능 대폭 확대

’스마트 시대, 이젠 스마트하게 헌혈하세요’

SK텔레콤(대표이사 사장 하성민, www.sktelecom.com)은 대한적십자사(총재 유종하, www.redcross.or.kr)와 함께 대한민국의 헌혈 문화 확산을 위해 국내 최초로 헌혈 관련 애플리케이션(이하 앱)인 ’스마트 헌혈’을 출시한다.

스마트 헌혈은 SK텔레콤이 2007년 세계 최초로 개발한 모바일 헌혈 서비스(**1004365+NATE)에 헌혈의집 찾기, 사전 헌혈 예약 및 긴급 수혈요청 SMS 발송 서비스 등을 대폭 확대했다

헌혈의집 찾기 기능의 경우, 티맵기능을 추가해 빠른 경로 찾기와 대중교통 길안내가 가능해졌으며 사전 헌혈 예약 및 전자문진 작성이 가능해 헌혈을 위한 대기시간을 대폭 줄였다.

그 외에도 헌혈자가 긴급헌혈 발생에 대한 정보 및 헌혈 체험 수기 등을 트위터 및 블로그와 같은 SNS 서비스로 공유할 수 있도록 해 헌혈자들이 직접 헌혈에 대한 최신 정보를 공유할 수 있도록 했다.

또한 푸시(Push)기능을 통해 긴급 헌혈정보를 공유하는 한편, 매일 지역별 헌혈자수 표시 및 혈액형 별 혈액 수급 현황 등을 앱 사용자가 손쉽게 알 수 있도록 공지하며, 스마트 헌혈을 통해 등록헌혈자카드를 바코드 형태로 생성 및 표시할 수 있어 헌혈카드를 들고 다니지 않도록 이용자의 편의성을 높였다.

이 밖에도, SK텔레콤은 헌혈에 대한 관심을 높이기 위해 헌혈자가 아니더라도 헌혈 홍보대사 포스터 다운로드 및 퍼즐게임 등을 즐길 수 있도록 하는 다양한 메뉴를 제공할 계획이다. .

스마트 헌혈은 6월 3일 안드로이드 폰 및 갤럭시 탭 등을 위한 안드로이드 OS 버전 출시를 시작으로 9월에는 아이폰 및 아이패드 사용자를 위한 iOS 버전이 출시될 예정이다.

대한적십자사에 따르면, 우리나라는 2010년 말 기준으로 10대, 20대의 젊은 헌혈자가 약 80%로 이번 스마트헌혈 출시는 모바일 기기 및 앱을 통한 헌혈 정보 제공 및 문화 확산에 기여할 것으로 예상된다.

SK텔레콤 유항제 CSR실장은 “국내 스마트폰 사용자가 1천만명을 넘어서는 등 스마트폰 시장이 점점 확대됨에 따라 스마트헌혈로 전국민이 편리하게 헌혈 관련 정보를 공유하게 되었다” 며 “SK텔레콤은 앞으로도 헌혈 앱과 같은IT기술을 기반으로 한 다양한 공익사업을 통해 모바일 사회 안전망을 구축하는데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SK텔레콤은 2007년 세계 최초로 모바일 헌혈 서비스(**1004365+NATE)를 제공했으며, 2008년 5월에는 BDR(Blood Donor Recruitment)에 모바일로 구현한 세계최초 헌혈서비스 사례로 소개되었다. 또한 오는 6월 11일 세계 헌혈자의 날(6월 14일)을 기념해 대한적십자로부터 감사패를 수여 받을 예정이다.

국내 혈액사업 통계에 따르면 2010년 국내 총 헌혈 실적은 역대 최다 건수(총 2,664,492건)을 기록하여 전년도인 2009년 대비 약 3.7% 증가하였으며, 우리나라는 전세계 몇 안되는 100% 자발적 무상헌혈을 실시하는 국가이다.

CONTACTS

SK텔레콤 PR실

이 콘텐츠가 SK텔레콤을 이해하는데 얼마나 도움이 되었나요?

답변 선택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