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the content

‘유·무선 무제한 음성통화’ 폭발적 반응

– SK텔레콤 요금제 출시 역사 상 첫날 가입 고객 수로는 최대 수치
– 고객센터 문의 11배 증가… 유선통화 무제한 · 데이터 리필 및 선물 등 문의 쇄도
– 유통망 내방 고객 2.5배 증가 / 단말 판매량도 일 평균 대비 20% 증가

SK텔레콤 ‘band 데이터 요금제’에 대한 고객들의 반응이 폭발적이다.

SK텔레콤(대표이사 사장 장동현, www.sktelecom.com)은 통신업계에서 유일하게 2만원대에 유선과 무선 음성통화를 무제한 제공하고, 데이터 및 특화 혜택까지 더한 ‘band 데이터 요금제’가 출시 첫날 가입 고객 15만 명을 돌파했다고 21일 밝혔다.

이는 SK텔레콤의 요금제 출시 역사 상 첫날 가입 고객 수로는 최대 기록이다. SK텔레콤의 기존 요금제 중 고객들이 가장 뜨거운 반응을 보였던 ‘T끼리 요금제’보다 2배 빠른 속도로, ‘T끼리 요금제’는 2013년 3월 출시 당시 이틀 만에 15만 고객이 가입했다.

SK텔레콤은 업계 최초 유·무선 무제한 통화 및 업계 최대 데이터 제공량, 각종 콘텐츠 혜택 등이 ‘band 데이터 요금제’가 출시 첫날부터 선풍적인 인기를 끌고 있는 비결이라고 밝혔다.

‘band 데이터 요금제’ 가입 고객 15만 명 중 20~30대 비중이 50%를 차지했고, 50대도 17%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기존 T끼리∙전국민무한 요금제의 20~30대 가입 비중이 40%인 것과 비교하면 데이터 사용량이 많은 고객 가입율이 크게 늘었다. 또한 상품·서비스 출시 초기 민감도가 상대적으로 덜한 50대 고객들도 유선통화 무제한 혜택에 만족해 ‘band 데이터 요금제’를 선택한 것으로 분석된다. * 연령별 ‘band 데이터 요금제’ 가입 비중 : 10대 1%, 20대 20%, 30대 30%, 40대 26%, 50대 17%, 60대 6%

‘band 데이터 요금제’의 뜨거운 반응은 SK텔레콤 고객센터에 고객들의 문의가 쇄도하고 있는 것에서도 나타나고 있다. SK텔레콤은 요금제 관련 문의가 평소 대비 11배 증가했다고 밝혔다.

고객들은 ▲유선통화 무제한 가능 여부 ▲3G 스마트폰 가입자의 신규 요금제 가입 가능 여부 ▲무료 ‘리필하기’ 쿠폰 및 ‘선물하기’ 사용 방법 등을 주로 문의했다. 또한 사실상 유선전화 활용도가 떨어진 만큼 집전화를 해지하거나 가계 통신비를 추가로 절감할 수 있는 방법에 대한 문의도 많았다.

SK텔레콤은 직업 특성 상 음성통화가 많은 영업직 고객들의 문의가 많았고, 요금제 문의와 변경을 동시에 진행한 고객들도 상당수 있었다고 밝혔다.

유통망도 SK텔레콤의 요금제 출시를 반기고 있다. 지난 주 대비 유통망 내방 고객이 2.5배 증가한 것이다. 한 SK텔레콤 대리점 직원은 “’band 데이터 요금제’는 고객 혜택 측면에서 지금까지 출시된 요금제 중 가장 파격적”이라며, “최신 콘텐츠, 데이터 ‘자유자재’, 데이터 추가 제공 등 새로운 혜택이 많아 고객의 발길이 끊임없이 이어지며 단말 구매 고객도 함께 증가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SK텔레콤은 어제 하루 단말 판매량이 일 평균 대비 20% 늘어났다고 밝혔다.

이와 같이 SK텔레콤이 20일 출시한 ‘band 데이터 요금제’는 유·무선 음성 무제한 혜택을 제공하는 것은 물론, ▲국내 최대 데이터 제공 ▲결합·공유 시 데이터 추가 제공 ▲무료 최신 콘텐츠 및 VIP 특화 혜택 ▲데이터 ‘자유자재’ 활용 등의 소비자 편익을 총 망라해 ‘데이터 시대’를 대표하는 요금제로 인정받고 있다.

CONTACTS

SK텔레콤 PR실

이 콘텐츠가 SK텔레콤을 이해하는데 얼마나 도움이 되었나요?

답변 선택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