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the content

T아카데미, 수료생 취업 지원 나선다

– 모바일 전문가 과정 수료생 대상으로 6개 IT개발업체 초청해 취업설명회 가져
– 향후 온라인 채용 광장 운영 등 다양한 취업 지원 프로그램 진행
– 전문가 과정 수료생 70% 이미 취업

SK텔레콤(대표이사 사장 하성민, www.sktelecom.com)은 지난 6일 T아카데미의 전문가 과정 수료생을 대상으로 취업 설명회를 개최하고, 향후 자체 취업 지원센터 운영을 통해 모바일 IT 인재에 대한 취업을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SK텔레콤 상생혁신센터(서울대 소재) 내에 위치한 T아카데미에서 열린 이번 채용설명회에는 이노와이어리스, 아레스찬, 소프트크로스, 유비즈밸리, 티어시스, 페타프레임 등 총 6개 중소 개발사와 약 30명의 T아카데미 전문가 과정 수료생이 참가하여 회사 소개와 1대1 채용 상담의 시간을 가졌다.

T아카데미의 전문가 과정은 앱 개발 및 서비스 기획 등의 강의로 이루어져 있으며, 7~10주간 전문 강사진이 체계적인 커리큘럼으로 매일 9시부터 18시까지 강도 높은 수업을 진행하여, 수료 후 바로 현업에 투입될 수 있는 수준의 모바일 IT 전문가를 양성하는 교육이다.

SK텔레콤은 9월 중에 T아카데미 홈페이지(http://www.tacademy.co.kr) 에 온라인 채용 광장 ’잡스토어(Job Store)’를 오픈해 수료생의 취업 및 중소기업의 인재 채용을 수시로 지원할 계획이다. SK텔레콤은 채용을 원하는 기업의 정보를 ’잡스토어’에 수시로 등록하여 T아카데미의 교육생이 언제든지 원하는 회사에 온라인으로 지원할 수 있도록 돕는다.

SK텔레콤은 이를 통해 T아카데미에서 교육받은 전문 인력에게는 꿈을 펼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인력난을 겪고 있는 중소기업에게는 SK텔레콤에서 인증하는 우수 인재를 채용할 수 있도록 해 모바일 IT 생태계의 동반 성장을 도모한다고 밝혔다.

SK텔레콤이 2010년 3월 설립한 ’T아카데미’는 국내 스마트폰 보급 확산에 따라, SK텔레콤이 전액 비용을 들여 모바일 분야에서 축적한 기술과 경험을 바탕으로 모바일 IT 전문 인력을 양성하기 위해 설립한 ’모바일 사관학교’이다.

지금까지 T아카데미에서 교육 받은 수강생은 약 5,500여 명에 달하며, 이 중 시험과 면접 등의 까다로운 절차를 통해 매 기 40명 정도를 선발하는 전문가 과정을 수료한 총 200명 중 약 70%의 학생이 취업에 성공했다. (’한국대학교육 협의회’의 고등교육 통계에 따르면 지난해 대학 졸업자의 취업률은 68.2%이며, 정규직 취업률은 39.6%이다.)

T아카데미 안드로이드 전문가 가정을 수료한 김준수씨(28세)는 “채용 설명회를 통해 관심이 있는 회사들에 대해서 직접 설명을 들을 수 있어 좋은 기회였다”면서 “아직은 초보 개발자이지만 참신한 아이디어로 대박 앱을 만들어내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모바일 솔루션 전문업체 티어시스의 이기수 대표는 “시장에서 개발자에 대한 수요가 많지만, 열린 채용의 장은 매우 부족한 실정”이라며 “이런 공개 채용 행사를 통해 우수한 교과 과정을 마친 전문 인력 영입에 적극 나서겠다”고 말했다.

한편, SK텔레콤은 채용 후에도 지속적으로 수료생과 채용 기업을 지원하는 프로그램을 운영할 계획이다. 취업에 성공한 수료생들은 채용 후 6개월 간 T아카데미의 교육 과정에 우선적으로 선발되어 직무 교육을 받을 수 있고, 채용 기업은 T아카데미의 교육, 행사 등에 초청될 뿐만 아니라, 전문가 과정 교육의 최종 평가에 참여해 우수한 인재를 사전에 찾을 수 있게 될 예정이다.

SK텔레콤 이진우 T아카데미장은 “앞으로 T아카데미 전문가 과정 주기에 맞춰 매 분기 오프라인 취업 설명회를 열고, 이와 별도로 수시로 채용 지원도 병행할 예정”이라며 “T아카데미가 취업지원센터 운영을 통해 IT 인재 육성에서부터 취업까지 책임지는 명실상부한 IT 전문 교육 기관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CONTACTS

SK텔레콤 PR실

이 콘텐츠가 SK텔레콤을 이해하는데 얼마나 도움이 되었나요?

답변 선택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