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the content

이통3사, 팬택 채권 상환 2년 유예 결정

– 이통3사 보유 상거래 채권 전액 1,531억원에 대해 2년간 무이자 상환 유예
– 단말기 구매는 시장 수요 및 재고 물량 등 수급 환경 고려해 판단 예정

이동통신 3사(SK텔레콤, KT, LG U+)는 팬택 상거래 채권의 상환을 향후 2년간 무이자 조건으로 유예하기로 했다고 24일 밝혔다.

상환을 유예하는 채권은 총 1,531억원 규모로, 24일 현재 이동통신3사가 팬택과의 거래를 통해 보유하고 있는 상거래 채권 전액이 대상이다.

한편, 단말기 구매는 이통통신 3사가 시장에서의 고객 수요 및 기존 재고 물량 등 각 사의 수급 환경을 고려하여 사업자별로 판단할 예정이다.

CONTACTS

SK텔레콤 PR실

이 콘텐츠가 SK텔레콤을 이해하는데 얼마나 도움이 되었나요?

답변 선택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