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the content

SK텔레콤, 국내 최초 음성•문자 무제한 청소년 요금제 T끼리 팅 6종 출시

– 35 요금제부터 망내 음성통화/문자가 무제한, 휴대폰 주 사용시간인 방과 후 오후 4시부터 다음날 아침 7시까지 데이터가 2배!
– 착한 가족할인 가입 시, 월 2만원 대부터 무제한 요금제 이용 가능
– 청소년 요금부담 경감은 물론, 스마트폰 활용한 학습 환경 마련에도 기여
– 스마트폰 중독 예방, 전문가와 각종 고민상담 가능한 ‘T청소년안심팩2’도 제공

SK텔레콤(대표이사 사장 하성민, www.sktelecom.com)이 망내 음성통화와 문자를 무제한으로 제공하고, 방과 후에는 데이터 이용량을 절반만 차감하는 등 파격적인 혜택을 담은 18세 이하 청소년 전용 요금제 ‘3G/LTE T끼리 팅 35, 45, 55’ 6종을 17일 출시한다고 밝혔다. 월 실 부담금은 24개월 약정 기준 각각 27,800원, 33,750원, 40,750원이다.

청소년 요금제 중 음성/문자 무제한 혜택을 제공하는 것은 ‘T끼리 팅’이 국내 최초다. 기존에 출시된 이통 3사의 청소년 요금제는 월정액 내에서 음성 • 문자 • 데이터를 조절해 사용하고, 한도 소진 시 서비스가 차단되는 구조였다. 그러나 이제 SK텔레콤 고객끼리는 통화시간이나 문자량이 부족할까 걱정하지 않아도 된다. 망외 음성통화도 최대 180분까지 이용할 수 있다. (영상, 유선, 부가통화 포함)

이에 더해 청소년들이 주로 휴대폰을 이용하는 시간인 방과 후 오후 4시~익일 오전 7시에 사용한 데이터는 각 요금제의 기본 제공량에서 절반만 차감된다. 휴일이나 방학기간에도 할인제공 시간대는 동일하다. 따라서 SK텔레콤 청소년 고객들은 해당 시간대에 데이터를 2배로 이용할 수 있다.

T끼리 팅 35, 45, 55 는 각각 월 750MB, 1.5GB, 2.5GB의 데이터를 기본으로 제공한다. 기존 T끼리 요금제보다 평균 약 35% 많은 양이다. 데이터를 모두 소진한 뒤에는 1천원 단위로 최대 2만원까지 추가 충전해 사용할 수 있다.

가족 중 SK텔레콤 고객이 있다면, 가족 결합형 할인 프로그램인 ‘착한 가족할인’에 함께 가입하여 최소 2천원에서 최대 7천원까지 월정액 요금 할인을 받는 것도 가능하다. 이 경우 청소년 고객은 월 2만원대로 무제한 요금제 이용이 가능해져 더욱 경제적이다. (24개월 약정 기준, 신규/기변 시)

SK텔레콤은 최근 스마트폰 대중화, 각종 멀티미디어 콘텐츠 소비 활성화 등에 따라 청소년 고객들의 음성•데이터•문자 서비스 이용량이 1년 전 대비 평균 약 20% 늘어난 점을 고려하여, 청소년 고객들이 추가 요금에 대한 부담 없이 모바일 생활을 누릴 수 있도록 ‘T끼리 팅’ 요금제를 출시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T끼리 팅 요금제의 전화•문자 무제한 및 방과 후 데이터 2배 혜택은 청소년들의 통신비 부담을 덜어줄 뿐만 아니라, 전화를 통한 외국어 배우기, 모바일 인터넷 강의 청취 등 스마트폰을 학습에 유용하게 활용할 수 있는 환경 구축에도 기여할 전망이다.

더불어 T끼리 팅 요금제 가입 고객에게는 청소년 종합 안심 서비스 ‘T청소년 안심팩2’ 도 무료로 제공한다. 이 서비스는 청소년들의 스마트폰 중독을 예방하고 유해한 웹사이트와 앱을 차단해주며, 서울지방경찰청이 운영하는 청소년 전문 상담기관과 제휴해 실시간 고민상담 서비스까지 제공한다. 이를 통해 청소년들의 건강한 스마트폰 이용문화 정착에도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SK텔레콤은 기대했다.

SK텔레콤 김선중 마케팅전략본부장은 “청소년 고객의 사용 패턴을 꾸준히 분석하여 T끼리 팅 요금제를 개발한 만큼, 해당 요금제가 청소년들의 모바일 생활 수준을 업그레이드 하는 데 실질적인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면서 “향후에도 다양한 고객층이 각자에게 맞는 요금제로 보다 편리하고 경제적인 이동통신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CONTACTS

SK텔레콤 PR실

이 콘텐츠가 SK텔레콤을 이해하는데 얼마나 도움이 되었나요?

답변 선택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