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the content

SK텔레콤, ‘2014 장애청소년 IT챌린지 대회’ 개최~!!

– 9일, 일산 킨텍스에서 전국 장애청소년들의 ICT 활용능력 경연 대회 열려
– 지난15년간 3천 여명 이상이 참여한 국내 대표 장애청소년 정보 검색대회
– 전국 59개 특수학교에서 총 139명의 장애청소년들이 참가, 기량 겨룰 예정

SK텔레콤(대표이사 사장 하성민, www.sktelecom.com)은 한국장애인단체 총연맹(상임대표 변승일, www.kodaf.or.kr)과 함께 일산 킨텍스에서 ‘2014 SK텔레콤 장애청소년 IT챌린지 대회’(이하 IT챌린지 대회)를 개최한다고 9일 밝혔다.

IT챌린지 대회는 올해로 16번째를 맞는 SK텔레콤의 대표 사회공헌 프로그램으로, 지난 1999년 처음 개최된 이래 지금까지 총 3,158명의 장애청소년들이 대회에 참여해 IT를 활용한 정보 검색 능력 향상 및 자활 의지 확립에 기여하는 성과를 거뒀다.

특히 그 동안 다수의 장애청소년들이 IT챌린지 대회 참가를 통해 익힌 IT 활용 역량을 바탕으로 취업 및 창업에 성공하며 장애인들의 사회 참여 확대 및 장애에 대한 사회의 인식 변화에도 크게 기여한 것으로 평가 받고 있다.

이번 대회는 전국 59개 특수학교에 재학중인 14~24세의 장애청소년 139명이 학교의 추천을 받아 참가하였으며, 갤럭시 노트, 아이패드 2등 스마트 디바이스를 활용해 ‘스마트 챌린지’, ‘스마트 서바이벌’ 등 두 종목에 걸쳐 기량을 겨룬다.

‘스마트 챌린지’는 인터넷 정보검색사 2급 수준의 인터넷 정보검색 15문제와 모바일 웹 활용능력 5문제, 총 20문제를 제한시간 60분(장애별 추가시간 부여) 동안 맞추는 경연으로, 시각, 지체, 청각, 지적 등 각 장애별 3위까지 12명을 시상한다.

또 ‘스마트 서바이벌’은 상식, 수학, 과학, 연예 등 다양한 주제의 문제를 최종 1인이 남을 때까지 푸는 ‘도전 골든벨’式 실시간 토너먼트 경기로, 역시 장애별 3위까지 시상한다.

이날 대회장에는 참가 장애청소년들을 위한 모바일 기기 활용교육과 함께 SK텔레콤의 다양한 ICT기반 기기들을 전시, IT에 대한 이해를 도울 예정이다.

김정수 SK텔레콤 CSV실장은 “올해로 16회째를 맞는 IT챌린지 대회를 통해 국내 장애청소년들이 IT역량을 키워 정보화 시대를 이끌어 가는 인재로 거듭날 수 있게 되길 기대한다”며 “SK텔레콤은 앞으로도 장애청소년에 대한 다양한 지원과 관심을 지속해 사회와의 ‘행복동행’에 앞장서 나갈 계획이다”라고 포부를 밝혔다.

CONTACTS

[소속] SK텔레콤 PR실 [소속]

이 콘텐츠가 SK텔레콤을 이해하는데 얼마나 도움이 되었나요?

답변 선택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