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the content

SK텔레콤 요금제, 쉽고 단순하게 바뀐다

– 8월 1일부터 현재 29종 101개 요금제를 19종 64개로 간소화
– 비교 우위 요금제로 단일화 / 네트워크 기술에 따른 요금 구분 없애

SK텔레콤은 고객이 최적의 요금제를 쉽고 직관적으로 선택할 수 있도록 오는 8월 1일부터 현재 29종 101개인 요금제를 19종 64개로 단순하게 간소화한다고 1일 밝혔다. * 가입 중단 요금제 첨부 참조 (8월 1일부터 가입 중단)

SK텔레콤은 ‘T끼리 요금제’, ‘LTE 데이터 무제한 요금제’, ‘band 데이터 요금제’ 등 기술 진화 및 고객들의 모바일 이용패턴에 맞는 다양한 혁신적인 요금제를 지속적으로 출시하고 있다.

하지만, 기술 방식(LTE/3G 등), 휴대폰 유형(스마트폰/피쳐폰/모뎀) 등 다양한 기준에 따라 요금제가 복잡했고 동일 기준 하에 2종 이상의 요금제가 존재하는 경우도 있어, 고객들의 혼란을 가중시킨다는 의견도 있었다.

실제 우리나라 이동통신 사업자의 요금제 수(數)는 OECD 주요 국가 대비 2~5배 많은 수준이다. 지난 2014년 8월 SA(Strategy Analytics)의 조사 결과에 따르면 우리나라 1위 사업자의 요금제 수는 45개로 독일 26개, 미국 16개 등 주요 국가와 비교 시 가장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 청소년/노인/장애인 등 특정계층 요금제 제외, 선택형은 1개로 취급

이에 SK텔레콤은 고객이 보다 쉽고 편리하게 이동통신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요금제 간소화를 시행한다.

유사 요금제는 혜택이 비교 우위인 1종의 요금제로 단일화하고, 3G·LTE 등 네트워크 서비스에 따른 요금제 구분을 없애 고객들이 원하는 요금제에 가입할 수 있도록 하고, 요금제 분류 기준도 휴대폰(스마트폰/피쳐폰/2ND Device) 및 고객(연령별) 유형으로 단순화한다.

한편, 기존에 가입 중단 요금제를 이용하던 고객은 해당 요금제를 계속 유지할 수 있으며, 다른 요금제로 변경할 수 있다.

CONTACTS

SK텔레콤 PR실
카카오 채널 안내
SK텔레콤 뉴스룸 카카오 채널을 추가하고
SK텔레콤 소식을 쉽고 빠르게 만나보세요.
추가하기

이 콘텐츠가 SK텔레콤을 이해하는데 얼마나 도움이 되었나요?

답변 선택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