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the content

SK텔레콤, 상품구매도 하고 기부도 하는 『나눔초콜릿』캠페인 진행

– T멤버십 고객 전용 공동구매 서비스 ‘초콜릿’ 판매수익금 UNICEF ‘Schools for Asia’ 프로젝트 지원
– ‘100원의 기적’ 프로그램 참여로 별도의 물품 구매 없이 기부 가능

SK텔레콤(대표이사 사장 하성민, www.sktelecom.com)은 자사의 T멤버십 고객 전용 공동구매 서비스 ’초콜릿’을 통해 상품구매도 하고 기부도 하는 『나눔초콜릿』 캠페인을 내달 13일까지 진행한다고 밝혔다.

고객이 ’초콜릿’ 웹사이트(tchoco.sktmembership.co.kr)나 ’T멤버십’ 앱에서 『나눔초콜릿』 상품을 구매하면 수익금 전액이 자동 적립되며, 적립된 금액은 UNICEF에 전달돼 교육환경이 열악한 아시아 지역의 어린이들을 지원하는 ’Schools for Asia’ 프로젝트에 사용된다.

’초콜릿’에서는 『나눔초콜릿』 상품으로 UNICEF의 문구세트, 메모박스, 색연필 등을 판매하며, 25일부터 한 주씩 SK나이츠 소속 선수들의 싸인이 담긴 유니폼과 농구화와 SK와이번스 소속 선수들의 싸인이 담긴 유니폼과 야구공 등을 판매한다.

또한, SK텔레콤은 ’초콜릿’을 통해 별도의 상품 구매 없이도 기부가 가능한 『100원의 기적』 프로그램도 동시에 진행한다. ’초콜릿’을 통해 『100원의 기적』 프로그램에 참여하면, 고객이 기부한 100원은 연필 4자루 또는 영양제 20포가 되어 영양결핍을 겪고 있는 아시아 지역 어린이들에게 전달된다.

SK텔레콤 이성영 제휴사업본부장은 “『나눔초콜릿』을 통해 T멤버십 고객이 단순한 상품구매를 실질적으로 모금활동에 기여할 수 있게 됐다”며, “SK텔레콤은 UNICEF등 비영리 단체가 친사회적인 상품을 효과적으로 제공할 수 있는 기회의 장을 지속적으로 확대할 것”이라고 밝혔다.

’초콜릿’은 SK텔레콤이 작년 4월 15일 출시된 T멤버십 고객 전용서비스로, T멤버십 고객은 ’초콜릿’을 통해 멤버십 차감 한도 없이 제휴 브랜드 상품을 대폭 할인된 가격으로 쇼핑을 할 수 있다.

CONTACTS

SK텔레콤 PR실

이 콘텐츠가 SK텔레콤을 이해하는데 얼마나 도움이 되었나요?

답변 선택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