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the content

SK텔레콤-교총, 스마트 교육 앱 공모전

– 23일부터 4개월간 앱 아이디어/앱 활용사례 등 3개 분야로 나눠 접수
– 교과부장관상 3편 등 총 33편 시상… 금상, 은상 등 9편 해외연수 기회 부여
– 수상작은 ‘스마트 러닝’ 서비스에 포함… 스마트 교육 확산에 큰 역할 기대

“교육현장의 교사들이 직접 만드는 생생한 스마트 교육 솔루션을 찾습니다”

SK텔레콤(대표이사 사장 하성민, www.sktelecom.com)과 한국교원단체총연합회(이하 ’교총’)가 주관하는 『제2회 스마트 교육 앱 공모전』 이 7월 23일 시작됐다.

오는 10월 13일까지 약 4개월간에 걸쳐 진행되는 이번 공모전은 ▲스마트교육 앱 아이디어 ▲스마트교육 앱 개발 ▲스마트교육 앱 활용사례 등 세가지 분과로 나뉘어 진행되며, 공모전 입상자들에게는 상금 및 해외연수의 기회가 부여된다. 또한 우수 수상작에 대해서는 앱으로 개발하여 SK텔레콤의 ’스마트러닝’ 서비스에 포함시킬 예정으로, 스마트 교육 활성화에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스마트 교육 확산과 교사의 교수-학습능력 제고를 목적으로 지난 해부터 시작되어 올해로 2회째를 맞고 있는 『스마트 교육 앱 공모전』은 올해부터 교육과학기술부(이하 ’교과부’)의 후원으로 진행되어 공신력과 권위를 더했다. 교과부장관상이 수여되는 각 분야별 최우수작(금상) 1편을 비롯해 은상 2편, 동상 3편, 장려상 5편 등 총 33편을 시상한다.

공모 대상은 유∙초∙중등교원 및 교육전문직 종사자로 개인 또는 팀별(3인 이내)로 참여가 가능하며, 올해부터는 제출서류를 간소화하여 다수의 일선 교사가 참여할 수 있도록 배려했다.

연수 및 공모전과 관련한 자세한 내용은 교총(www.kfta.or.kr)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으며 전화(02-570-5573~5) 및 이메일(smart@kfta.or.kr) 문의도 가능하다.

SK텔레콤 박철순 컨버전스사업 본부장은 “스마트 교육 확산을 위해 스마트 교육 앱 공모전과 같은 기회를 지속적으로 제공하고, SK텔레콤의 차별화된 교육 솔루션인 ’스마트러닝’과의 연계를 통해 국가경쟁력의 기반이 되는 스마트 교육 활성화를 위해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SK텔레콤은 지난 5월 한국교육학술정보원(KERIS)에서 주관하는 ’스마트 교육을 위한 클라우드 교육서비스 기반 조성 정보화 전략계획(ISP) 수립’의 사업자로 선정되어 한국 스마트교육의 청사진을 담당해 연구 중에 있으며, 태블릿PC등 스마트기기를 통해 우수한 교육 콘텐츠를 ’언제 어디서든지’ 저렴하게 이용할 수 있게 해주는 ’T스마트러닝’ 서비스를 제공 중에 있다.

CONTACTS

SK텔레콤 PR실
카카오 채널 안내
SK텔레콤 뉴스룸 카카오 채널을 추가하고
SK텔레콤 소식을 쉽고 빠르게 만나보세요.
추가하기

이 콘텐츠가 SK텔레콤을 이해하는데 얼마나 도움이 되었나요?

답변 선택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