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the content

SK텔레콤-조선대병원 모바일 의료솔루션 도입 협약 체결

SK텔레콤과 조선대학교병원은 30일, 모바일 의료솔루션 도입을 통한 첨단 ICT 진료시스템 구축을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 스마트폰, 태블릿PC 통해 의료서비스 제공, 병원내 무선인터넷 환경 구축
– 병원 예약과 검사결과도 스마트폰으로 확인 가능, 무료 와이파이존 환경 조성
– 삼성서울병원, 고대병원, 충남대병원, 경북대병원 등 의료부문 IPE사업 전국단위 추진

SK텔레콤(대표이사 정만원, www.sktelecom.com)과 조선대학교병원(병원장 김만우)은 30일, 모바일 의료솔루션 도입을 통한 첨단 ICT 진료시스템 구축을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SK텔레콤과 조선대병원은 전남/광주 지역 대학병원 최초로 ▲모바일 의료솔루션 도입 ▲병원내 와이파이(Wi-Fi)망 구축 ▲안드로이드OS 기반 스마트폰 공급 등 기존 진료시스템에 ICT기술을 접목하는 프로젝트를 12월부터 본격적으로 시작해 빠르면 2011년 1분기부터 U-헬스 서비스를 시작할 예정이다.

이로써 SK텔레콤은 올 해부터 본격적으로 추진중인 IPE사업 중 의료분야에서 삼성서울병원, 고려대병원, 충남대병원, 경북대병원, 첨단종합병원 등과 병원내에 유무선통합서비스(FMS)를 통한 모바일 오피스를 구축하는 등 전국단위의 U-헬스 사업을 진행하게 됐다. 이밖에도 SK텔레콤은 지난 5월 지식경제부가 선정하는 스마트케어 서비스 사업자로 선정돼 컨소시엄 주관사로서 주도적인 시범사업을 시행하는 등 의료부문의 U-헬스를 본격적으로 추진 중이다.

조선대병원은 모바일 의료솔루션을 구축해 현재 활용하고 있는 병원의 IT시스템인 전자의무기록시스템(EMR), 처방정보전달시스템(OCS) 및 의료영상 저장전송시스템(PACS) 등을 스마트폰이나 태블릿PC에서도 조회하거나 활용할 수 있도록 한다는 방침이다.

이를 통해 조선대병원은 의료진이 장소와 시간에 구애받지 않고 언제 어디서나 스마트폰이나 태블릿PC로 환자의 의료기록을 확인하고 진료함으로써 고객중심의 의료서비스에 대한 질적 향상과 병원 업무 및 생산성 효율 증대도 기대하고 있다.

또한 조선대병원은 병원을 찾은 고객이 스마트폰을 통해 직접 예약내역과 검사결과 등을 조회할 수 있는 모바일 서비스를 제공해 의료서비스 소비자의 편의를 높여 주는 스마트폰용 애플리케이션을 선보인다.

SK텔레콤은 조선대병원이 이 같은 모바일 환경의 병원서비스 제공이 가능하도록 모바일 의료솔루션을 구축하는 것은 물론, 안드로이드OS 기반의 스마트폰을 의료진에게 제공한다. 아울러 병원 구내에 개방형 와이파이존을 구축, 의료진뿐만 아니라 환자와 보호자 등 내원객도 편리하게 무선인터넷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는 환경도 조성한다.

조선대학교병원 김만우 병원장은 “SK텔레콤과의 모바일 병원 구축사업에 대한 업무협약을 통해 그동안 꾸준히 추진해 온 의료서비스 선진화와 고객중심 의료서비스 제공을 구현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이를 통해 전남/광주 지역을 대표하는 대학병원의 역할을 공고히 하는 계기를 만들 것”이라고 말했다.

SK텔레콤 방성제 서부마케팅본부장은 “조선대병원에 구축하는 모바일 의료솔루션이 의료서비스의 수준을 향상시키는 것뿐만 아니라, 향후 U-헬스 분야에 있어 새로운 척도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CONTACTS

SK텔레콤 PR실

이 콘텐츠가 SK텔레콤을 이해하는데 얼마나 도움이 되었나요?

답변 선택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