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the content

SK텔레콤, 지역밀착형 멤버십으로 지방경제 활성화 돕는다

– 전주시와 지역특화 멤버십 서비스 제공 위해 협약 체결…2011년 전국 10여개 지방자치 단체로 확대
– 지역 유명 매장과의 공동 마케팅 통해 지방경제 활성화 기대

SK텔레콤(대표이사 정만원, www.sktelecom.com)은 스마트폰 애플리케이션기반 멤버십 서비스인 ‘T 멤버십 스토어’를 통해 지방경제 활성화에 적극 나선다고 5일 밝혔다.

SK텔레콤은 전국 지방자치단체 중 최초로 전주시와 상생협력을 위한 지역특화 서비스에 나서기로 하고, ‘전주시 지역특화 멤버십 협약식’을 5일 전주시청에서 가졌다고 밝혔다.

SK텔레콤은 전주시와의 협력을 통해 ’T 멤버십 스토어’에 전주 지역의 특화된 맛집, 축제 등 지역 관광 정보를 제공하고 T멤버십 고객에게 다양한 혜택을 제공한다.

현재까지 ’수구정’, ’궁전 한정식’, ’왱이 콩나물국밥’, ’성미당’ 등 전주지역의 소문난 맛집을 포함해 총 18개의 업소와 제휴 협의를 완료했으며, 나아가 지역문화 및 관광 정보 등 다양한 고객 혜택을 확대 제공할 예정이다.

이번 제휴를 계기로 기존 수도권에 편중되어 있던 멤버십 혜택이 지방으로 확대되는 등 SK텔레콤의 고객서비스가 한층 더 강화될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T 멤버십 스토어’의 마케팅 인프라를 활용해 타지역에 거주하는 고객들의 전주지역을 방문을 늘려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SK텔레콤은 전주시를 시작으로 2011년에는 전국 10여 개의 지방자치단체로 협력을 확대할 계획이다.

’T 멤버십 스토어’는 멤버십 고객을 대상으로 제휴사가 공동마케팅을 할 수 있는 마케팅플랫폼 운영모델로서, 제휴사는 이를 활용하여 T멤버십 고객 대상으로 위치기반 쿠폰 제공 등 다양한 마케팅 활동이 가능하다.

’T멤버십 스토어’에는 베니건스, 롯데리아, 미스터피자 등 50여 개의 제휴사가 참여하여 다양한 혜택과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고, 지난 10월 20일 제휴사 협력 상생 워크숍을 진행하여 T멤버십의 전략 방향 공유로 실질적인 상생을 도모했다.

SK텔레콤 이순건 마케팅전략본부장은 “’T멤버십 스토어’는 지난 9월 론칭 이후 고객혜택과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개선해 빠른 누적 다운로드 추세를 보이고 있다”며 “향후 제휴사 확대와 함께, 제휴지역 확대를 통해 지방경제 활성화에도 큰 기여를 하게될 것”이라고 말했다.

CONTACTS

SK텔레콤 PR실

이 콘텐츠가 SK텔레콤을 이해하는데 얼마나 도움이 되었나요?

답변 선택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