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the content

SK텔레콤, 초간편 무선 Sync 서비스 실시

– USB케이블 없이WiFi 이용해 주소록/사진/음악/동영상을 안드로이드 폰에서 PC나 다른 안드로이드 폰으로 자유롭게 상호 이동/저장
– 디지털 액자에 원격 사진전송, 오디오기기에 원격 음악전송 등 전용기기 활용 서비스 연내 출시
– USB 케이블 •Data통화료 없어 저렴하고 편리…이통3社 스마트폰 고객 모두 이용가능

SK텔레콤(대표이사 정만원, www.sktelecom.com)은 스마트폰, PC, 디지털액자, 오디오 등 다양한 디지털기기를 유선 케이블 없이 WiFi로 연결 하여 스마트폰에 저장된 각종 콘텐츠를 쉽고 편하게 전송할 수 있는 ’심플싱크(SimpleSync)’ 서비스를 1일 출시한다고 밝혔다.

’심플싱크’라고 불리는 이 서비스는 안드로이드 기반 스마트폰과 PC에서 애플리케이션만 실행하면 자동으로 각종 디바이스를 무선으로 연결해 몇번의 클릭 만으로 스마트폰에 저장된 사진, 음악, 동영상, 주소록을 손쉽게 전송할 수 있다.

지금까지의 방식은 PC와 휴대폰을 USB케이블로 연결해야만 Data싱크가 가능했다. 또한 드라이브 설치 등 사용이 어렵고, 매번 케이블을 연결해야 하는 등 절차가 복잡해 이용자들이 불편을 느껴왔다. 그러나 이번에 출시된 ’심플싱크’ 서비스는 ▲ 번거로운 케이블 연결 절차 없이 파일 전송이 가능하며 ▲PC에 별도의 드라이브를 설치해야 하는 등의 복잡한 단계 없이 ’심플싱크’ PC앱만 다운로드 받아 설치해두면 되고 ▲Data통화료 부담도 없어 편의성이 높다

’심플싱크’는 무선으로 기존 유선 케이블을 활용한 사이드로딩 서비스의 기본적 기능을 동일하게 제공한다. 주소록을 개인 PC에 전송하여 보관할 수 있기 때문에 스마트폰을 분실할 경우에도 언제든지 PC에 있는 주소록을 활용하여 새 스마트폰에 기존 주소록을 복원할 수 있다. 또한 서버가 아닌 개인 PC 하드 드라이브에 저장하기 때문에 개인정보 유출 위험도 현저히 낮다.

스마트폰으로 찍은 사진을 스마트폰에 그대로 두고 관리하지 못했던 사람들도 간단히 PC에 스마트폰 사진을 전송하여 저장할 수 있다.

기존 사이드로딩에서는 이용할 수 없었던 새로운 기능들도 제공된다. 기존에는 스마트폰과 PC간에만 싱크가 가능했지만, ’심플싱크’를 활용하면 스마트폰 간에도 사진, 음악, 동영상을 직접 주고 받을 수 있어 친구끼리 촬영한 사진이나, 동영상 파일을 쉽게 나눠 가질 수 있다. 출시 예정인 갤럭시 탭에서도 안드로이드 스마트폰과 무선을 이용한 자료 전송이 가능하다.

또한 전용 디지털액자, 오디오 등도 연내 출시될 예정으로 스마트폰에서 찍은 사진을 액자로 바로 전송하거나, 스마트폰에 저장된 음악을 전용 오디오의 스피커에서 스트리밍 방식으로 혹은 파일을 전송하여 재생하는 방식으로 즐길 수 있게 된다.

’심플싱크’는 이통3사의 모든 안드로이드 기반 스마트폰에서 이용 가능하다. ’심플싱크’를 이용하기 위해서는T store→생활/위치→유틸리티 에서 해당 앱을 스마트폰으로 내려 받고, PC에도 T store나 홈페이지 (www.simplesync.co.kr)에서 프로그램을 내려받아 설치하면 된다.

SK텔레콤 김수일 PDF(Product Development Factory)장은 “디바이스간 콘텐츠와 데이터 공유가 복잡한 선 연결 없이도 가능해져 언제 어디서나 자신이 보유한 콘텐츠를 이용할 수 있는 환경이 구축되었다”며, “앞으로 차량 네비게이션 등 일상생활과 밀접한 단말기에도 확대 적용하는 등 고객 편익 증대에 힘쓸 것”이라고 밝혔다.

CONTACTS

SK텔레콤 PR실

이 콘텐츠가 SK텔레콤을 이해하는데 얼마나 도움이 되었나요?

답변 선택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