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the content

SK텔레콤, 포스텍과 함께 모바일 캠퍼스 구축한다

– 스마트폰 통한 학습, 학사행정 처리 등이 가능한 모바일 캠퍼스 구축 협약체결
– 캠퍼스 내 무선 인터넷 환경 조성 및 유무선 연동 서비스 제공으로 교직원/학생 통신비 절감 효과

6일 오후 2시 반 SK텔레콤 을지로 본사에서 열린 모바일 캠퍼스 서비스 제공을 위한 협약식에서 SK텔레콤 박인식 기업사업부문장(사진 왼쪽)과 백성기 포스텍 총장이 협약을 체결한 뒤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SK텔레콤이 모바일 오피스에서의 성공에 이어 모바일 캠퍼스 구축으로 똑똑한 캠퍼스 환경 구축에 앞장 선다.

SK텔레콤(대표이사 정만원)은 국내 최고 과학기술 대학교인 포스텍(총장 백성기)과 모바일 캠퍼스 서비스 제공을 위한 협약서를 체결한다고 6일 밝혔다.

이날 오후 SK텔레콤 본사에서 가진 협약식에서SK텔레콤과 포스텍은 포스텍 학내 구성원들이 스마트폰을 활용해 효율적인 학사행정 및 실시간 학습활동을 할 수 있도록 모바일 캠퍼스를 구축하고, 무선 인터넷 환경과 유무선 연동 서비스를 제공하는 등 앞선 m-Learning 학습 환경을 마련하는데 지속적으로 상호 협력하기로 의견을 모았다.

이번 협약서 체결을 통해 포스텍은 내년 초까지 5천여 대의 스마트폰을 구매해 포스텍 재학생 및 교직원을 대상으로 제공할 예정이며, SK텔레콤은 연말까지 건물 입출입, 지불기능, 출결석 인증 기능 등을 수행하는 모바일 학생증을 비롯해 학사행정을 수행하는 모바일 학사행정 서비스, 모바일 그룹웨어 등의 기능이 제공되는 모바일 캠퍼스의 개발을 완료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캠퍼스 내 무선인터넷 환경 및 유무선 연동 서비스도 연내 구축을 완료할 계획이다.

새롭게 구축될 모바일 캠퍼스를 통해 포스텍 학생들은 언제 어디서나 스마트폰을 활용해 강의에 필요한 콘텐츠를 활용할 수 있게 되어 보다 효율적인 학습이 가능해지는 것은 물론, 캠퍼스 내 구축된 완벽한 무선인터넷 환경과 유무선 연동 서비스를 통해 통신비용 또한 절감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SK텔레콤 역시 이번 모바일 캠퍼스 구축으로 그 동안 추진해 온 교육분야 생산성 향상 노력이 더욱 활성화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하며, 이를 통해 향후 전국 대학 캠퍼스 내 모바일 캠퍼스 구축에 있어 경쟁력이 더욱 강화될 것으로 예상된다.

SK텔레콤 박인식 기업사업부문장은 “이번에 국내 최고 명문 대학인 포스텍과 모바일 캠퍼스를 함께 구축하게 되어 큰 자부심을 느낀다”며, “SK텔레콤은 앞으로도 지난 2008년부터 지속해 온 모바일 캠퍼스 구축 사업을 더욱 발전시켜 학생들이 보다 편리하고 효율적으로 학습할 수 있도록 계속 노력해 나갈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CONTACTS

SK텔레콤 PR실

이 콘텐츠가 SK텔레콤을 이해하는데 얼마나 도움이 되었나요?

답변 선택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