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the content

SK텔레콤「데이터존 프리 요금제」인기!

– 출시 후 4주 만에 가입 고객 50만 명 돌파…일 평균 18,000명씩 증가
– 출시 이전 대비 1인당 페이지뷰(PV) 5배 증가…무선인터넷 활성화 가속도
– 8월 중 `프리존` 콘텐츠 및 사용자환경(UI) 개편 계획

SK텔레콤(대표이사 사장 정만원, www.sktelecom.com)은 무선인터넷 활성화를 위해 출시한 정보이용료-데이터통화료 통합형 요금제 ’데이터존 프리’가 출시 후 4주 만에 가입자 수 50만 명을 돌파했다고 30일 밝혔다.

지난 2일 선보인 ’데이터존 프리’는 월 13,500원의 데이터요금제로, ’프리존’ 내 4천여 가지 NATE 인기콘텐츠와 10만원 상당의 데이터통화를 추가 요금 부담 없이 이용할 수 있어 요금제 출시부터 많은 주목을 받아왔다.

이 요금제의 가입자 수는 출시 첫 주에 13만 명을 돌파한 이후, 매일 평균 18,000명씩 증가하고 있다. SK텔레콤은 “무선인터넷 요금을 예측하기 힘들었던 예전과 달리, 안심하고 무선인터넷을 사용할 수 있고 최신 인기 콘텐츠를 마음껏 이용할 수 있는 것이 가입자 증가세의 이유”라고 설명했다.

SK텔레콤이 ’데이터존 프리’ 가입 고객을 분석한 결과, 10~20대 고객이 전체의 50%를 차지했으며 30~40대 고객 비중도 35%를 상회해 다양한 세대가 고루 이용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프리존’에서 가장 많이 이용한 콘텐츠는 뮤직, 뉴스, 싸이월드, 검색, 게임 순으로 드러났으며, UCC, 스타화보, 영화 등의 콘텐츠 이용 비중도 요금제 출시 전보다 늘어났다.

실제로 이용량 분석 결과 1인당 접속한 페이지뷰(PV)가 요금제 출시 이전보다 5배 이상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전에는 무선인터넷 버튼을 이용하지 않던 고객들이 점차 무선인터넷 사용 경험을 확대해가고 있는 것이다.

고객센터 및 다양한 접점을 통해 고객 반응을 살펴본 결과, ’프리존 접속이 간편하고 콘텐츠가 풍부하다’, ’GPS 내장폰인데 길안내 서비스를 무료로 이용할 수 있어서 좋다’, ’게임이 체험판이 아닌 정식판이라 놀랐다’, ’무료로 쓸 수 있는 다양한 할인쿠폰이 같이 제공돼서 유용하다’ 등의 다양한 의견이 접수 되었다.

SK텔레콤이 요금제 출시와 동시에 실시한 ’전국민 프리투표’ 이벤트 결과에서도 3만 명의 참여 고객 중 50%가 이 요금제의 장점으로 ’13,500원 외 추가 부담 없이 다양한 콘텐츠를 즐길 수 있다’는 점을 꼽았다.

SK텔레콤은 다양한 고객 의견과 개선 과제들을 모아 8월 중 대대적인 ’프리존’ 업그레이드를 실시한다는 계획이다. 가입자 증가에 따라 다양해진 고객 Needs를 만족시킬 수 있도록 차별화된 혜택을 제공하고, 지속적인 방문을 유도할 수 있는 신규 콘텐츠 및 더욱 편리한 사용자 환경(UI)을 제공할 예정이다.

SK텔레콤은 “데이터존 프리 요금제를 통해 무선인터넷에 대한 부정적인 인식이 많이 해소되고, 서비스 이용가치가 향상되는 성과를 거두었다”며, “지속적인 서비스 개선과 고객만족 노력을 통해 고객 혜택을 강화하고, 무선인터넷 시장을 활성화시켜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SK텔레콤은 10월 31일까지 프리존 내 데이터통화료를 무제한 무료로 제공하는 프로모션을 시행 중이다. 이 기간 동안 프리존 외 일반 NATE 접속 시의 데이터통화료는 10만원 한도로 무료 이용할 수 있다.

CONTACTS

SK텔레콤 PR실

이 콘텐츠가 SK텔레콤을 이해하는데 얼마나 도움이 되었나요?

답변 선택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