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the content

SK텔레콤 임원들, 취약계층 청소년 대상 릴레이 강연 나선다

– 청소년들의 진로설정에 도움 주기 위해 임원들이 직접 나서 릴레이 강연 펼쳐
– 10회에 걸쳐 총 500명의 취약계층 청소년들 초청해 기업체험의 기회도 제공

SK텔레콤(대표이사 정만원, www.sktelecom.com)이 한국청소년상담원(원장 차정섭, http://www.kyci.or.kr)과 함께 취약계층 청소년을 대상으로 ’SK텔레콤과 함께하는 행복직업체험’ 프로그램을 29일부터 시행한다.

취약계층 청소년들의 학업 및 진로에 대한 계획 수립을 돕기 위해 기획된 이번 프로그램에서는 특히, SK텔레콤 임원들이 직접 나서서 릴레이 강연을 펼친다.

박태진 SK텔레콤 IR담당 임원을 시작으로 Brand, u-City 등 다양한 분야의 임원 8명이 회당 50명씩, 총 10회에 걸쳐 500여명의 청소년들을 SK텔레콤 사옥으로 초청해 진로와 비전에 대해 강연하게 된다.

강연이 끝난 이후에는 사옥 2층에 위치한 최첨단 IT체험관 T.um(티움)을 방문하는 등 사옥투어도 함께 진행할 예정이다.

이를 위해 SK텔레콤은 29일 차정섭 한국청소년상담원장과 보건복지가족부 관계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한국청소년상담원과 ’SK텔레콤과 함께하는 행복직업체험’ 프로그램을 위한 협약을 맺었다.

서정원 SK텔레콤 CSR담당 임원은 ’이번 프로그램은 ’프로보노(Pro bono: 공공의 이익을 위한 전문성 기부)’활동의 일환으로 다양한 분야를 담당하고 있는 SK텔레콤 임원들이 취약계층 청소년들의 진로설정에 도움을 주기 위해 준비하였다’며, ’앞으로도 청소년들을 위한 다양한 지원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CONTACTS

SK텔레콤 PR실

이 콘텐츠가 SK텔레콤을 이해하는데 얼마나 도움이 되었나요?

답변 선택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