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the content

국빈 방한 우크라이나 여성총리, SK텔레콤 ICT기술에 큰 관심 보여

– 16일 국내기업 중 유일하게 SK텔레콤 방문… 정만원 사장과 환담
– SK텔레콤 최첨단 ICT체험관 T.um방문하여 미래 ICT기술 체험

’오렌지혁명’ 의 주역, 율리아 티모셴코(Yuliya Tymoshenko) 우크라이나 여성총리가 16일 SK텔레콤(대표이사 정만원, www.sktelecom.com) 을지로 본사를 방문하여, 정만원 사장과 환담한 뒤, 최첨단 ICT체험관 T.um(티움)을 둘러보았다.

이날 율리아 티모셴코 총리 등 우크라이나 고위공무원 20명은 정만원 사장으로부터 SK텔레콤의 선진 ICT서비스 현황을 소개 받은 뒤, T.um에 전시된 유비쿼터스 홈서비스, 텔레매틱스, U-쇼핑 등 첨단 미래기술을 직접 체험했다.

율리아 티모셴코 총리는 15일 국빈 자격으로 방한하여, 이명박 대통령과 회담을 가졌으며, 16일 한국 ICT산업에 대한 깊은 관심으로 국내 기업 중 유일하게 SK텔레콤을 방문했다.

율리아 티모셴코 우크라이나 총리는 2004년 우크라이나 부정선거에 대항한 ’오렌지 혁명’ 을 이끈 상징적인 존재이며, 세계 10대 현대여성지도자에 선정되는 등 차세대 지도자로 주목 받고 있는 CEO출신 여성총리이다.

CONTACTS

SK텔레콤 PR실

이 콘텐츠가 SK텔레콤을 이해하는데 얼마나 도움이 되었나요?

답변 선택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