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the content

SK텔레콤, 휴대폰 임대서비스 대폭 확대

– 총 125개 고객센터, 지점, 대리점에서 서비스 이용 가능 … 임대 휴대폰 13만대 이상 확보
– 일반고객 1개월, VIP 고객 6개월 무료 임대서비스 … 6월부터 온라인 예약 서비스도 운영

SK텔레콤(대표이사 사장 정만원, www.sktelecom.com)이 5월부터 휴대폰 임대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는 지점과 임대기간을 대폭 늘리는 등 서비스를 확대 운영한다.

SK텔레콤은 기존에 14일간 무료로 이용할 수 있는 휴대폰 무료 임대기간을 VIP 멤버십 고객의 경우 6개월, 일반고객의 경우 1개월로 대폭 확대한다. 이에 따라 휴대폰 분실이나 파손에 따라 긴급하게 휴대폰 사용을 원하는 고객의 편의가 크게 개선될 전망이다. 또한 무료 사용기간 6개월이 경과한 이후에도 매달 5,000원 ~ 10,000원씩 임대료를 낼 경우 지속적으로 사용할 수 있다.

또한 현재 휴대폰 임대서비스를 받을 수 있는 42개 지점과 고객센터에 대리점 83개소로 확대 운영함으로써 고객들이 전국적으로 125개 유통망에서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고 밝혔다.

특히 SK텔레콤은 이번 서비스 확대를 계기로 올해 안에 신규 및 중고 임대폰을 13만대 이상 확보해 원활한 임대폰 서비스를 받을 수 있도록 했을 뿐만 아니라 온라인 고객서비스 사이트인 T-World(http://www.tworld.co.kr)에서 고객이 직접 임대폰 재고량을 대리점별로 확인하고 예약 신청할 수 있도록 시스템을 개선해 고객이 가장 가까운 매장의 보유 기종을 선택해 단말기를 임대할 수 있도록 프로세스를 개선했다.

이 밖에도 SK텔레콤은 현재 VIP 멤버십 고객을 대상으로 고객센터를 통해서만 운영되고 있는 임대폰 택배서비스를 온라인 T-World에 정회원으로 가입한 일반고객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고객중심경영실 박영규 실장은 “임대폰 서비스를 받을 수 있는 매장을 3배 이상 확대하고, 단말기 공급을 파격적으로 늘려 휴대폰 분실과 파손으로 불편을 겪는 고객의 임대폰 활용도를 크게 개선했다는데 의미가 있다”며 “앞으로도 고객의 경험과 불편을 지속적으로 개선해 차별화된 고객서비스를 제공함으로써 고객만족경영을 실천하는데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CONTACTS

SK텔레콤 PR실

이 콘텐츠가 SK텔레콤을 이해하는데 얼마나 도움이 되었나요?

답변 선택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