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the content

SK텔레콤 T.um, 오픈 100일 기념 이벤트

– 개장 이후 총 65개국 2천여명 방문, SK텔레콤이 구현한 IT 미래 체험해
– 오픈 100일 맞이 IT소외계층 초청회 행사 마련 … 연중 행사로 확대할 계획

SK텔레콤(사장 정만원, www.sktelecom.com)은 지난해 말 을지로 본사에 개장한 최첨단 IT체험관인 티움(T.um) 개장 100일을 맞이했다고 11일 밝혔다.

지난해 11월 3일 일반인들을 대상으로 공식 오픈하여 11일 100일째를 맞는 T.um은 SK텔레콤의 기술력, 미래에 대한 비전 및 방문객들의 입소문 등을 통해 지금까지 국내외 정부기관, 학계 등 총 65여개국 2천여명이 방문, 명실공히 대한민국 IT Landmark로 자리매김 하고 있다고 SK텔레콤은 설명했다.

순수한 우리말로 “싹을 틔우다”라는 의미와SK텔레콤(T)의 유비쿼터스 뮤지엄(Ubiquitous Musium)이라는 상징적인 의미를 동시에 가지는 T.um은 우리나라 이동통신산업의 과거와 현재는 물론 진화와 발전을 표현한다는 컨셉 아래 지속적인 체험 콘텐츠 업그레이드와 연령별, 직업별 방문객 특성에 맞는 안내로 방문객들에게 쉽고 재미있게 IT 기술에 대한 이해를 도모하고 있다.

또한 스타벅스, 코오롱, 제일모직 등 국내외 비즈니스 파트너들과 협력해 모바일 커머스(T-스타벅스 U-Table, U-Fashion), 모바일 네비게이션(T-Driving) 등 다양한 체험 아이템을 선보인 바 있으며, 이는 T.um이 단순한 기업 홍보관의 역할 뿐 아니라 신규 사업을 육성하는 매개체로서 역할도 수행하고 있는 것이라고 SK텔레콤은 설명했다.

한편 SK텔레콤은 9일부터 13일까지를 “T.um 오픈 100일 기념 주간”로 정하여, IT소외계층 가정을 초청하고, 이 기간 내 모든 방문객들에게 기념품을 제공하는 이벤트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특히 다문화 가정 및 청각장애 청소년 등을 대상으로 한 초청 행사는 일회성 이벤트가 아니라 연중 지속적으로 시행할 예정으로, 평소 IT분야에 관심이 있으나, 쉽게 접할 기회가 없었던 사람들을 대상으로 꿈을 실현할 수 있는 공간에 초대한다는 취지이다. 방문을 원하는 사람은 체험관 홈페이지(http://tum.sktelecom.com)에 접속, 선착순 방문예약 신청을 통해 관람할 수 있다.(문의 : T.um 안내데스크 6100-0601, 0602)

SK텔레콤 한수용 BMC담당임원은  “T.um을 대한민국 이동통신의 발전과 IT미래 비전을 보여주는 대표 공간으로 지속적으로 업그레이드할 계획이며, 국빈, 해외 Biz Partner와 같은 VIP 뿐만 아니라 일반인과 IT 혜택의 사각지대에 놓여 있었던 소외계층을 대상으로 한 정기 Tour를 시행해 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CONTACTS

SK텔레콤 PR실

이 콘텐츠가 SK텔레콤을 이해하는데 얼마나 도움이 되었나요?

답변 선택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