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the content

스마트폰 잃어버려도, 분실보험으로 `안심`

– 『폰안심40』 서비스 가입 범위에 스마트폰 포함, 분실시 최대 40만원까지 보상

T옴니아, 블랙베리… 큰 맘 먹고 산 스마트폰 잃어버리면 어쩌죠?

SK텔레콤(사장 정만원, www.sktelecom.com)은 2월 2일부터 스마트폰 사용자도 휴대전화 분실∙도난시 보상료를 지급해주는 『폰안심40』 서비스에 가입할 수 있도록 서비스를 확대한다고 밝혔다.

『폰안심40』 서비스는 휴대전화 분실∙도난시 현재 기준 출고가의 75%(최대 40만원)를 새 휴대전화 구입비용으로 보상해주는 서비스로, 2006년 9월 출시되어 현재 12만 명 가량이 이용하고 있다.

지금까지 서비스 가입 범위에 스마트폰은 포함되지 않았으나, 스마트폰의 보급이 점차 확대됨에 따라서 분실시 소비자 부담을 줄이기 위해 가입 범위를 확대한다고 SK텔레콤은 밝혔다.

『폰안심40』 서비스는 휴대전화 **003+NATE로 접속하거나 가까운 SK텔레콤 대리점, 고객센터, 온라인 T월드(www.tworld.co.kr)를 통하여 가입할 수 있으며, 휴대폰 분실 시 ’휴대폰분실보험 센터’(1644-4991)로 문의하면 보상절차를 안내 받을 수 있다. 이용료는 월 3,900원이다.

CONTACTS

SK텔레콤 PR실

이 콘텐츠가 SK텔레콤을 이해하는데 얼마나 도움이 되었나요?

답변 선택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