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the content

SK텔레콤, `T cash`서비스 개시

– 교통결제는 물론 온라인/오프라인 매장에 이용 가능한 USIM금융 서비스
– 6일부터 개시 사용금액 모바일 자동충전과 선물하기 기능까지 가능
– 2월말까지 T cash발급 고객 모두에게 2천원 무료충전 이벤트 진행

교통관련 서비스의 결제는 물론 온라인 사이트와 오프라인 매장에서도 사용이 가능한 새로운 개념의 모바일 결제서비스가 시작된다.

SK텔레콤(사장 정만원)은 WCDMA 휴대폰에 내장된 USIM을 활용한 결제 서비스인 ’T cash(티 캐쉬)’서비스를 6일부터 개시한다고 밝혔다.

이에 앞서 SK텔레콤은 지난 11월 한국 스마트 카드와 티모넷과 함께 모바일 및 결제 시스템 핵심 기술 교류를 위한 ’모바일 티머니 공동사업’ 제휴 협약식을 체결한 바 있다.

지금까지의 모바일 결제 서비스는 지하철, 택시 및 일부 오프라인 가맹점에서 제한적으로 사용이 가능하고 지하철,편의점 등 오프라인에서 충전을 해야 하는 불편함이 있었다.

이번 ’T 캐쉬’ 서비스는 교통카드를 휴대전화의 USIM카드에 장착하고 업계 최초로 ▲인터넷 결제서비스, ▲신용카드와 연동되는 T캐쉬 자동충전서비스, ▲고객간 T캐쉬 선물하기 등의 서비스가 가능하다.

우선, ▲휴대폰으로 무선인터넷에 접속하여 신용카드,폰빌, 계좌이체로 충전이 가능할 뿐만 아니라 잔액이 일정 금액 이하가 되면 미리 설정한 시용카드로부터 휴대폰으로 자동 충전되기 때문에 사용이 편리하게 된다.

또한 교통 결제 뿐만 아니라 ▲편의점과 PC방 등의 오프라인 매장 결제와 게임 사이트 등의 온라인 매장에서 결제도 가능하게 되어 사용범위가 넓어졌다. SK텔레콤은 11번가,싸이월드 등 온라인 쇼핑몰의 가맹점을 늘려 나갈 예정이라고 밝혀 활용도가 더욱 높아질 전망이다.

’T캐쉬’를 고객간에 선물로 주고 받을 수 있게 하는 ▲ ’선물하기’ 서비스도 함께 제공이 되어 부모가 자녀에게, 친구끼리 원하는 금액만큼 선물할 수 있게 되어 새로운 형태의 금융기능도 가능하게 된다.

’T캐쉬’는 WCDMA 가입자 중 금융기능이 있는 USIM이 있어야만 사용이 가능하며, 모바일 VM(Virtual Machine)은 무선인터넷으로 무료로 다운로드 받아 사용할 수 있다.SK텔레콤의 WCDMA 가입자 800만 명 중 금융기능이 가능한 USIM을 소지한 고객은 약 200만 명으로 , 금융 기능이 있는 USIM은 SK텔레콤 대리점에서 발급 받을 수 있다.

SK텔레콤의 박상준 파이낸스사업본부장은 “교통결제와 일부 매장의 사용으로만 활용되던 모바일 결제 기술을 T캐쉬를 통해 생활의 편리성을 높일 수 있도록 결제 채널을 다양화하기 위한 노력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SK텔레콤은 6일부터 2월말까지 WCDMA 가입자 8백만명 중 T캐쉬를 발급받는 모든 고객에게 발급 즉시 2천원을 무료 충전하는 이벤트를 진행한다. T캐쉬를 이용한 고객 중 101명을 추첨하여 최대 100배까지를 충전해 주는 ’100배 환급 프로젝트’도 진행한다.

CONTACTS

SK텔레콤 PR실

이 콘텐츠가 SK텔레콤을 이해하는데 얼마나 도움이 되었나요?

답변 선택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