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the content

안드로이드OS 스마트폰, SK텔레콤 서비스로 강력해진다

– T map/NATE/프리존/MelOn 등 전용서비스 4종 8일 자정부터 제공
– 모토로이OS 버전2.1 업그레이드 동시 진행 … 무선 업그레이드로 편리하게 가능

SK텔레콤(대표이사 정만원, www.sktelecom.com)은 안드로이드 운영체제(OS)용 자사 전용서비스를 안드로이드OS 스마트폰 모토로이(모토로라社)에서 8일 자정부터 제공했고, 모토로이 운영체제도 안드로이드OS 2.1버전으로 업그레이드 할 수 있다고 밝혔다.

SK텔레콤이 지난 2월 「T store」에 이어, 이번에 공개한 안드로이드OS용 전용서비스는 휴대폰 내비게이션 서비스 「T map」, 무선인터넷 포털 「NATE」, 인기 콘텐트를 추가요금 없이 사용할 수 있는 「프리존」, 국내 1위 유무선 음악포털 「MelOn」 등 4개 서비스이다.

SK텔레콤의 안드로이드OS 스마트폰 이용고객은 이 서비스들을 통해 해당 스마트폰을 실시간 교통정보를 반영하여 가장 빠른 길을 알려주는 차량 내비게이션으로 활용할 수 있으며, 별도의 PC-스마트폰 연결 없이도 벨소리•컬러링•만화 등 다양한 콘텐트를 무선인터넷을 통해 편리하게 이용하고 「MelOn」을 이용하여 최신음악을 다운로드하거나 스트리밍으로 감상할 수 있다.

특히, 모토로이를 이용하는 고객이면 누구나 「MelOn 프리티켓 프로모션」을 통해 Melon프리티켓 상품을 정보료 없이 이용할 수 있으며, 「올인원요금제」를 가입한 고객은 「T map」 서비스 또한 월 정액제 없이 이용하고, 프리존 내에서 벨소리•컬러링(월 4건), 모바일 싸이월드, 만화•화보 등 다양한 콘텐트를 통화료•정보료 없이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이와 함께, ‘모토로이’의 운영체제도 국내에 처음으로 소개되는 2.1버전(현재 출시된 안드로이드OS의 최상위 버전)으로 업그레이드 됐다.

이번 업그레이드를 통해 모토로이의 OS 구동 안정성, 반응속도, 배터리 효율이 향상되며, 휴대폰에 저장된 사진 동영상을 편리하게 볼 수 있는 「3D 갤러리」, 음향 효과 조정 기능이 추가됐다.

OS업그레이드에 있어서도 안드로이드OS만의 혁신성이 돋보인다. 이번 업그레이드는 모토로이 메뉴 내 설정 → 휴대폰 정보 → 시스템 업데이트를 실행하면 무선 업그레이드(Over-the-air) 방식으로 WCDMA 또는 Wi-Fi망을 통해 즉시 가능하며, WCDMA망을 사용해도 데이터통화료가 발생하지 않는다.

「NATE」, 「프리존」 서비스는 무선 OS업그레이드와 동시에 설치되며, 「MelOn」 어플리케이션은 T store나 안드로이드마켓, 「T map」은 전용홈페이지(www.tmap.co.kr)에서 다운로드 받아 사용할 수 있다.

한편, SK텔레콤은 자사 전용서비스 설치와 모토로이 OS업그레이드 후에도 고객이 사용하는 내장메모리와 속도에는 영향이 없다고 밝혔다.

SK텔레콤은 안드로이드OS와 내장메모리 최적화를 통해, OS업그레이드 및 자사 서비스 설치 후에도 고객이 사용하는 내장메모리 용량에는 변함이 없으며, 서비스 하나 하나가 별도로 실행되는 어플리케이션 형식이기 때문에 안드로이드OS 구동속도에 영향을 미치지 않는다고 덧붙였다. (※ T map 지도데이터는 외부메모리에 저장)

SK텔레콤은 모토로이 업그레이드를 시작으로 향후 출시하는 대부분의 안드로이드OS 스마트폰에 다양한 전용서비스를 제공하여 어플리케이션 경쟁력을 높이고, 스마트폰 제조사와 함께 안드로이드OS 최적화에 힘 쓸 예정이다.

CONTACTS

SK텔레콤 PR실

이 콘텐츠가 SK텔레콤을 이해하는데 얼마나 도움이 되었나요?

답변 선택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