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the content

SK텔레콤, 나이지리아戰 거리응원 안내

– 6월 23일 나이지리아 戰, 한강 반포지구와 시청광장에서 거리응원 진행
– 17일 아르헨티나 戰, 무더위에도 불구하고 30만 여명의 시민 참여한 가운데 열띤 거리응원 펼쳐
– 한강을 배경으로 가족, 친구들과 함께 다양한 공연과 응원전 즐기는 새로운 거리응원 문화로 자리매김

SK텔레콤(대표 정만원, www.sktelecom.com)은 16강 진출 여부가 결정되는23일 對 나이지리아 戰을 맞아 대한민국 선전을 기원하는 거리응원전을 한강시민공원 반포지구와 서울시청에서 개최한다.

『한강 반포지구 거리응원전』은 한강의 수려한 경관을 배경으로 펼쳐지는 거리응원의 새로운 트랜드로 가족, 친구, 연인과 함께 시원한 강바람을 맞으며 다양한 공연을 보면서 거리응원을 즐길 수 있다.

아쉬움을 남긴 지난 아르헨티나戰 당시, 『한강 반포지구 거리응원전』에는 더운 날씨에도 불구하고 약30만여 명(자체집계)의 시민들이 모인 가운데 열렬한 거리응원을 펼쳤다.

이는 복잡한 도심에서 벗어나 쾌적한 공간에서 경기를 즐기고자 하는 시민들의 호응과 다양한 공연을 응원전과 함께 즐기고자 하는 시민들이 많이 찾은 결과로 분석된다.

『한강 반포지구 거리응원전』은 이번 나이지리아 戰에도 경기 전 응원의 묘미를 배가할 수 있는 다채로운 공연을 준비했다.

경기 시작전인22일 20시부터는 ’국민 응원전’이 펼쳐지며, 22시부터는 훌리건, 뷰렛, 타카피, 스윗리벤지의 승리기원 ’국민 응원 콘서트 1부’가 진행된다. 23일 0시 30분부터는 포미닛, 브라운아이드걸스, T-Max가 출연하는 ’국민 응원 콘서트 2부’가 진행되고, 경기 직전인 2시부터 3시20분까지는 가수 ’싸이와 김장훈의 국민 응원 콘서트’가 예정되어 있다.

『한강 반포지구 거리응원전』은 행사장 내 주차가 통제되어 대중교통을 이용해야 한다. 대중교통은 버스 8401번, 143번 및 3, 7, 9호선 고속터미널역(8-1번 출구 도보 약 15분 소요, 현장 안내 표지판 참고)을 이용하면 된다.

CONTACTS

SK텔레콤 PR실

이 콘텐츠가 SK텔레콤을 이해하는데 얼마나 도움이 되었나요?

답변 선택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