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the content

SK텔레콤, `2010 장애청소년 IT 챌린지 대회` 개최

– SK텔레콤, 16~17일 양일간 지역 예선을 거친 장애청소년 276명이 참여하는 `장애청소년 IT 챌린지 대회` 개최
– 정보검색, 오피스 활용, 온라인게임의 3개 종목을 4개 장애영역으로 구분하여 진행
– 분야별 1등 수상자와 지도교사에게 해외 장애 복지 선진국 연수기회 제공

SK텔레콤 (대표 정만원, www.sktelecom.com)과 한국장애인재활협회가 주최하고 방송통신위원회와 보건복지부가 후원하는 ’2010 SK텔레콤 장애청소년 IT 챌린지 대회’가 6월 16일과 17일 양일간 서울 양재동 소재 농수산물유통공사 aT 센터에서 열린다.

올해로 12회를 맞는 이번 대회는 전국 16개 시도에서 1,300여명이 참가한 지역예선을 통과한 중,고교 장애청소년 276명이 참여하는 본선대회이다. 본선 대회는 인터넷 정보검색을 통해 경제, 시사 등 20문항의 답을 찾아내는 ’e-Life(정보검색) 챌린지’와 오피스 프로그램 활용능력을 겨루는 ’e-Tool(오피스활용) 챌린지’ 그리고 온라인 게임 실력을 겨루는 ’e-Sports(온라인게임) 챌린지’의 3가지 종목으로 나뉘어 진행된다.

또한 이번 대회는 공정한 대회 운영을 위해 ’e-Life(정보검색) 챌린지’와 ’e-Tool(오피스활용) 챌린지’는 지적, 지체, 청각, 시각의 4가지 장애 유형별로 구분하여 진행되며, 보조공학기기를 사용하는 중증 장애 청소년들을 위해서는 추가 보조인력을 투입하는 한편 책상과 의자 등도 맞춤 제작하는 등 참가자들이 최적의 환경에서 실력을 겨룰 수 있도록 배려되었다.

’e-Life(정보검색) 챌린지’와 ’e-Tool(오피스활용) 챌린지’의 장애유형별 1등에게는 방송통신위원회위원장상과 보건복지부장관상이 각각 수여되며, 해외연수 및 장학금이 부상으로 부여된다. 또한 중증 장애청소년에게는 SK텔레콤사장상과 한국장애인재활협회장상 등 특별상도 수여된다.

특히 이번 대회에는 중국 북경 한국국제학교에 재학중인 한인 장애청소년 학생들이 참가해 의미를 더한다. 해외거주 장애청소년이 대회에 참가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으로, SK텔레콤 장애청소년 IT챌린지 대회가 해외에 거주하는 한인 장애청소년들에게도 희망을 줄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대회기간 동안에는 참가 학생들이 소원을 적어 붙이면 추첨을 통해 소원을 이뤄주거나 선물을 제공하는 이벤트인 ’소원의 벽’ 이벤트, 장애인 중창팀 ’희망새’의 축하공연 및 지적 장애 근로청년을 위한 기금마련을 위한 안양수리장애인복지관의 ’多 Dream’ 카페테리아가 운영되는 등 다양한 이벤트가 함께 진행된다.

행사를 주관하는 SK텔레콤의 박용주 CSR 그룹장은 “장애청소년들이 IT를 통해 세상과 자유롭게 소통하고, IT 전문가로 거듭나는 기회를 제공하기 위한 취지로 시작된 SK텔레콤 장애청소년 IT챌린지 대회가 금년으로 12회를 맞았다”며 “대회에 참가한 모든 장애청소년들이 제약 없는 IT세상에서 무엇이든 할 수 있다는 자신감을 얻어갔으면 하는 바람”이라고 밝혔다.

CONTACTS

SK텔레콤 PR실

이 콘텐츠가 SK텔레콤을 이해하는데 얼마나 도움이 되었나요?

답변 선택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