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the content

SK텔레콤,`노인의 날`맞아 자원봉사활동 펼쳐

– `노인의 날` 맞아, 소외되고 어려운 형편의 어르신과 함께 행복나눔 봉사활동
– 각 봉사팀 별 연계기관 찾아, 독거노인 나들이 지원 및 음식 나눔 잔치 열어
– 각 지역별 활동 연계를 통해 지속적인 자원봉사 펼칠 예정

SK텔레콤(사장 김신배, www.sktelecom.com)은 10월 2일, ’노인의 날’을 앞두고 총 53개 자원봉사팀이 각 지역별로 형편이 어려운 노인들을 찾아 다양한 봉사활동을 펼치고 있다고 29일 밝혔다.

SK텔레콤 정보기술원 ’징검다리’ 봉사팀은 30일, 중랑노인종합복지관 노인들을 모시고 삼성동 코엑스 아쿠아리움 나들이 지원활동에 나선다. ’징검다리’ 봉사팀은 지난 5월부터 중랑노인종합복지관을 찾아 낡은 노인정 도배 봉사, 외출지원 등 지속적인 봉사활동을 펼쳐 온 공로를 인정받아 복지관에서 여는 ’노인의 날’ 기념식에서 감사패를 수여받을 예정이다.

SK텔레콤 수도권네트워크본부 ’행복나눔터’ 봉사단은 10월 1일, 올 해 초부터 매주 급식과 청소 등 봉사활동을 펼쳐오던 강북구 미아동 소재 구세군 강북종합사회복지관을 찾아 독거노인 및 저소득층 노인 2백 여명을 초청해 ’사랑의 음식나눔 잔치’를 열 계획이다. ’행복나눔터’ 봉사단은 음식 나눔뿐만 아니라, 다양한 문화공연 행사를 함께 열어 ’노인의 날’, 소외받기 쉬운 지역 내 저소득층 및 독거노인들에게 따뜻한 정을 나눌 예정이다.

10월 2일 ’노인의 날’에는 SK텔레콤 서부네트웍본부 ’행복날개’ 봉사팀이 하남종합사회복지관을 찾아, 복지관 내 무료급식소를 이용하는 노인들을 위해 음악회를 개최한다.

이에 앞서, 25일 봉사활동을 시작한 SK텔레콤 중부마케팅본부 ’행복날개 온’ 봉사팀은 대전 정림사회복지관이 주관하는 ’숲속문화제’에 참가해 지역 내 저소득층 노인들의 휴대폰 무료 A/S와 함께 적십자와 연계한 ’사랑의 밥차’를 운영해 약 500여 명에게 식사를 제공했다.

또한, 70여 명으로 구성된 SK텔레콤 미래사업개발 1본부 ’브라우니’ 봉사단은 지난 26일, 매월 봉사활동을 펼쳐 오고 있는 동대문 치매주간보호센터를 찾아 약 30여명의 노인과 함께 광릉수목원을 찾아 시간을 함께 보냈다.

봉사활동에 참여하는 SK텔레콤 수도권네트워크본부 김종성 매니저는 “핵가족화 현상으로 심리적, 정서적으로 소외되고 위축돼 가는 노인들을 위해 잠시나마 이웃 사랑의 정을 느낄 수 있도록 다양한 봉사활동을 마련하게 됐다”며 “비단 ’노인의 날’뿐만 아니라 각 기관을 찾아 꾸준히 어르신들에게 봉사활동을 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SK텔레콤 서정원 홍보2그룹장은 “우리 사회의 소외되고 어려운 노인들을 위해 SK텔레콤 각 사옥 별 자원봉사팀 특성에 맞는 다양한 봉사활동을 계획했다”며 “전 구성원들이 한 마음으로 봉사활동에 참여해 팀웍도 다지고, 지역사회에도 기여하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SK텔레콤은 전사적으로 53개 실/본부별 자원봉사팀을 별도 구성해 지역과 업무 특성을 살린 다양한 자원봉사활동을 전개해 오고 있다.

CONTACTS

SK텔레콤 PR실

이 콘텐츠가 SK텔레콤을 이해하는데 얼마나 도움이 되었나요?

답변 선택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