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the content

SK텔레콤 투자회사 베이징 싸이더스HQ, 中 소후닷컴에 한류(韓流) 콘텐츠 제공

– 한국 엔터테인먼트 전문 포탈 사이트 신한선(新韓線)구축…`한국의 새로운 흐름` 의미
– 극내 인기 오락 프로그램, 뮤직비디오, 스타동영상 등 다양한 콘텐츠의 합법 제공 통해 한중 양국 문화교류 및 발전 기대

SK텔레콤(대표이사 김신배, www.sktelecom.com)이 엔터테인먼트 자회사 iHQ(대표이사 정훈탁, www.ihq.com)와 공동으로 중국에 설립한 베이징 싸이더스HQ가 본격적인 한-중 문화교류에 나섰다!

SK텔레콤은 베이징 싸이더스HQ(대표 김광섭)가 중국의 대표 포탈사이트인 소후닷컴(www.sohu.com)과 제휴하여 중국 내에서 합법적으로 한국 프로그램을 즐길 수 있는 한국 엔터테인먼트 포탈 사이트 ‘신한선(新韓線, http://korea.sohu.com)을 오픈했다고 4일 밝혔다.

’한국의 새로운 흐름’이라는 의미를 가진 ’신한선’은 국내 지상파(KBS, MBC, SBS) 및 케이블TV에서 상영되는 오락/연예 프로그램뿐만 아니라, 뮤직비디오, 인터넷 만화, 스타 동영상, 연예 뉴스 등 방대한 콘텐츠를 중국 네티즌을 대상으로 무료로 제공한다.

이를 위해 베이징 싸이더스HQ는 국내 지상파 방송사의 연예/오락 프로그램의 독점 인터넷 판권을 확보하고 YTN Star, TU Blue, J-Sports 등 주요 케이블TV의 디지털 콘텐츠 구매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향후 베이징 싸이더스HQ는 ’신한선’을 통해 중국에서 활동하는 한국 연예인들을 활용한 다양한 이벤트를 실시하는 한편, 인터넷 전용드라마 사이버 캐스팅, 스타 상품 판매 등 관련 사업을 전개할 계획이며, 엔터테인먼트 분야뿐 만 아니라, 한국의 음식, 관광지 등 다양한 문화 정보를 제공할 계획이다.

SK텔레콤 이석환 중국사업부문장은 ” ’신한선’의 구축은 단순한 엔터테인먼트 정보 제공뿐만 아니라 ▲한국 콘텐츠의 정식 판권 유통 기반을 구축하고, ▲양국 기업간 바람직한 협력 모델로서 한중 문화교류의 물꼬를 터 주는 역할을 한다는 데 큰 의미가 있다”면서, ” ’신한선’이 중국내 대표 한국 정보 사이트로 자리잡음으로써 한중 문화교류의 교두보 역할을 담당함과 동시에, 양국 네티즌의 건전한 정보 교류 및 우호 증진에 기여하기를 바란다”고 기대했다.

한편 소후닷컴은 가입자 1억명 및 일일 방문자 7억명에 달하는 중국의 대표 포탈 사이트로, 왕흔(王昕) 소후닷컴 총재 겸 CMO는 “이번 SK텔레콤 및 베이징 싸이더스HQ와의 협력으로 한국 문화를 중국에 전달할 수 있게 된 것을 기쁘게 생각하며, 앞으로도 인터넷 및 콘텐츠 등 양사의 역량을 바탕으로 양국 교류를 활성화 하겠다”고 말했다.

CONTACTS

SK텔레콤 PR실

이 콘텐츠가 SK텔레콤을 이해하는데 얼마나 도움이 되었나요?

답변 선택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