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the content

첨단 ICT 기술로 군인 선수 마음을 녹이다

– 8일 오전 10시 초청행사 가져 ··· 다양한 프로그램 체험, 타국 선수들과 교류 기회 마련
– 한글날 맞아 방문 선수들에게 한글의 우수성 알릴 기념품 전달

SK텔레콤(대표이사 사장 장동현, www.sktelecom.com)은 ‘제6회 세계군인체육대회’가 열리고 있는 경북문경 국군체육부대 내에 구현된 첨단 ICT 홍보관 ‘Tech. ARENA’에서 각국 군인 선수 초청 행사를 가졌다고 8일 밝혔다.

이번 초청행사는 군인이라는 신분과 경쟁이라는 환경 하에 긴장해 있을 각국 선수들에게 다양한 프로그램들을 체험하고, 타국 선수들과 교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는 취지로 마련되었다고 SK텔레콤 측은 밝혔다. 이를 통해 SK텔레콤은 각국 선수들에게 우리나라의 첨단 ICT 기술력을 알리고, 대회 취지에 걸맞는 평화와 화합의 메시지도 전한다는 방침이다.

또한, SK텔레콤은 10월 9일 한글날을 맞아 행사에 방문하는 각국 선수들에게 한글을 주제로 한 기념품을 전달해 한글의 우수성도 알렸다.

한편 지난 2일 대회 개막일에 맞춰 개장한 ICT 홍보관 ‘Tech. ARENA’에는 7일까지 약 1,700여 명의 방문객이 찾았으며, 총 방문객 중 외국인의 비율이 60%에 달하는 등 우리나라 ICT 위상을 드높이는 민간외교사절 역할을 하고 있다고 SK텔레콤 측은 밝혔다.

CONTACTS

SK텔레콤 PR실

이 콘텐츠가 SK텔레콤을 이해하는데 얼마나 도움이 되었나요?

답변 선택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