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the content

SK텔레콤-미래에셋생명-아이콘랩『모바일청약시스템』구축MOU체결

– 미래에셋생명, SK텔레콤, 아이콘랩과 보험업계 최초로 『모바일 청약시스템』 구축하고, 임직원 대상 스마트폰을 공급하는 내용의 MOU를 체결
– 스마트폰에 어플리케이션을 탑재해 가입설계-청약서 전송 및 관련서류 출력도 현장에서 가능해 영업력 증대 및 고객만족도 향상에 큰 효과

보험설계사 J씨(35)는 고객이 가입조건을 바꿀 때마다 다시 지점으로 와서 변경된 조건으로 재설계, 재출력을 하느라 적지 않은 시간을 뺏겨왔다. 한 명의 고객이라도 더 만나야 하는 J씨에게 무언가 획기적인 방법이 필요했다.
그러나 이번에 회사에서 새로 도입한 『모바일 청약시스템』으로 스마트폰 내에 탑재된 어플리케이션을 통해 가입설계-청약서 전송이 가능하고, 스마트폰과 휴대용 프린터간의 블루투스 기능을 이용하여 현장에서 즉시 출력하여 자필서명을 받을 수 있게 되어, 효율적인 시간 활용으로 좀 더 많은 고객 유치가 가능하게 되었다.

SK텔레콤(대표이사 사장 정만원, www.sktelecom.com)과 미래에셋생명(대표이사 사장 윤진홍, http://life.miraeasset.co.kr), 아이콘랩(대표이사 사장 이재준, www.iconlab.co.kr)은 『모바일 청약시스템』 구축하고 미래에셋생명 임직원 대상 스마트폰을 공급하는 내용의 MOU를 체결한다고 24일 밝혔다.

3社가 구축하는 『모바일 청약시스템』은 설계사가 지점에서 가입설계/청약서 출력 후 자필서명을 받는 등의 절차를 거쳐야 하는 기존의 시스템과 달리 스마트폰에 어플리케이션을 탑재해 가입설계-청약서 전송이 가능하고, 스마트폰과 휴대용 프린터(약 2kg)가 블루투스 기능을 이용하여 즉시 출력하여 자필서명을 받을 수 있도록 한 시스템이다.

미래에셋생명은 이번 『모바일 청약시스템』 도입으로 회사-보험설계사-고객간의 실시간 Communication이 강화되어 청약업무 소요시간이 대폭 단축되고 현장에서 즉시 고객상담이 가능해져 고객 만족도 향상에 이바지 할 것으로 예상된다.

SK텔레콤은 삼성전자에서 내달 출시할 최신형 안드로이드 OS탑재 단말을 미래에셋생명 임직원 1,500명과 설계사 6,000명 중 『모바일 청약시스템』을 사용하고자 선택한 인원 대상으로 공급하고, 6월까지 시스템을 구축 완료할 예정이다. 아울러 향후 보험 설계사 영업력 및 편리성 향상을 위해 다양한 어플리케이션을 지속적으로 개발할 예정이다.

미래에셋생명 마케팅기획본부 김평규 이사는 “스마트폰을 중심으로 확산되는 모바일 빅뱅시대를 맞이하여, 스마트폰을 활용한 고객관리 및 미래에셋생명에서 추구하는 행복은퇴설계 컨설팅을 신속하게 처리하고 급변하는 디지털환경에 대응하기 위해 업계 최초로 도입하게 되었고, 향후에도 영업활동 및 정보제공에 도움이 되는 각종 어플리케이션을 개발, 지속적으로 보급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또한 SK텔레콤 기업사업부문 박인식 부문장은 “스마트폰의 확산과 더불어 영업 직무 담당자들의 업무생산성 향상을 실현할 수 있는 많은 어플리케이션들이 개발/적용되고 있으며, 이번 미래에셋생명 보험 보험설계사의 스마트폰 기반 『모바일 청약시스템』 도입은 보험업계 IPE의 본격적인 시발점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 MOU 체결은 3월 24일 15시 미래에셋생명 본사에서 윤진홍 미래에셋생명 사장과 박인식 SK텔레콤 기업사업부문장, 이재준 아이콘랩 사장 등 3사 주요 임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 된다.

CONTACTS

SK텔레콤 PR실

이 콘텐츠가 SK텔레콤을 이해하는데 얼마나 도움이 되었나요?

답변 선택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