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the content

SK텔레콤, 제 26기 정기 주주총회 개최

– 조기행 사내이사 신규 선임, 심달섭 사외이사 재선임
– 지난해 지급한 중간배당금 1,000원 포함, 현금배당금 9,400원 확정
– 목적 사업에 평생교육사업, 정보통신공사업, 유비쿼터스 도시건설 및 서비스업 등 추가

SK텔레콤(대표이사 정만원, www.sktelecom.com)은 12일 오전 9시 SK텔레콤 보라매 사옥(서울시 관악구 소재)에서 제 26기 정기 주주총회를 개최하고 2009년 재무제표 승인, 정관 일부 변경, 이사 선임 등의 안건을 승인했다.

SK텔레콤은 신규 사내이사로 조기행 GMS 사장을 선임하고, 심달섭 현 사외이사를 사외이사 및 감사위원으로 재선임했다. 이에 따라 SK텔레콤의 이사회는 사내이사 3인(최재원, 정만원, 조기행)과 사외이사 5인(심달섭, 엄낙용, 임현진, 정재영, 조재호)으로 운영된다. 또한 정재영 현 사외이사를 감사위원으로 신규 선임함에 따라, 사외이사들로 구성되는 감사위원회는 3인에서 4인으로 위원 수가 증가하게 됐다.

또한 온/오프라인 교육사업 관련 평생교육사업을, 국방/공공분야 시장에 ICT 서비스 제공을 위해 전기공사업 및 정보통신공사업을 목적사업에 추가했다. 이와 함께 솔루션을 결합한 지능화된 도시 인프라 사업을 위해 유비쿼터스 도시 건설 및 서비스업도 추가했다.

한편 SK텔레콤은 지난해 9월에 지급한 중간배당금 1,000원을 포함해 주당 9,400원의 현금배당금 지급을 확정했다.

CONTACTS

SK텔레콤 PR실

이 콘텐츠가 SK텔레콤을 이해하는데 얼마나 도움이 되었나요?

답변 선택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