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the content

SK텔레콤 정만원 사장, 자사주 장내 매입

– 12월 29일~30일 양일간SK텔레콤 주식 3,900주 장내 매수…6억 9천 여만원 규모
– 기업가치 저평가 판단 아래, 책임경영에 대한 의지 및 미래 성장 가능성에 대한 자신감의 표현

SK텔레콤(대표이사 정만원, www.sktelecom.com)은 5일 공시를 통해 대표이사 정만원 사장이 SK텔레콤 주식 3,900주 (0.005%)를 장내에서 매수해 총 4,000주를 보유하게 됐다고 밝혔다.

SK텔레콤은 대표이사가 직접 자사 주식 매입에 나선 배경에 대해, 현재 SK텔레콤의 주가가 본질가치에 비해 절대적으로 저평가 되어 있다는 판단에 따른 것이라고 설명했다.

또한 SK텔레콤은 정만원 사장이 지난 10월 발표한 산업생산성증대 (IPE, Industry Productivity Enhancement) 전략으로 제2의 성장을 이끌 것이며, 책임 경영에 대한 의지와 회사의 미래 성장 가능성에 대한 자신감의 표현이라고 이번 주식매수에 대한 의미를 덧붙였다.

정만원 사장은 SK네트웍스 대표이사 시절인 ’04년 3월말에도 SK네트웍스 자사주 24,070주를 2억여 원에 매입한바 있으며, 당시 전문경영인이 사재로 자사주를 매입하는 것은 경영 정상화에 대한 자심감과 책임경영 의지를 시장에 알리기 위한 것이라고 언급한 바 있다.

SK텔레콤 대표이사 정만원 사장은 “SK텔레콤 뿐만 아니라 대한민국 통신산업 전체의 성장 가능성은 여전히 밝다”며, “산업생산성증대 (IPE, Industry Productivity Enhancement)라는 신규 B2B시장에서의 성공을 통해 SK텔레콤 기업가치가 재평가 받게 될 것을 확신한다”고 밝혔다.

CONTACTS

SK텔레콤 PR실
카카오 채널 안내
SK텔레콤 뉴스룸 카카오 채널을 추가하고
SK텔레콤 소식을 쉽고 빠르게 만나보세요.
추가하기

이 콘텐츠가 SK텔레콤을 이해하는데 얼마나 도움이 되었나요?

답변 선택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