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the content

SK텔레콤, 기업은행과 기업용 모바일 자금관리 『CEO Phone』서비스 시행

– 21일, 기업용 모바일 자금관리 『CEO Phone』서비스 출시 관련 전략적 업무제휴 조인식 가져
– 중소기업의 효율적인 경영관리를 지원하는 통신/금융 컨버전스 모델로 기대

 CEO Phone, SK텔레콤, 기업은행

SK텔레콤과 기업은행은 통신/금융 컨버전스의 모범이 될 획기적인 서비스 출시를 앞두고 전략적 업무제휴 조인식을 가졌다. 12월 21일 양사는 하얏트 호텔에서 기업용 모바일 자금관리「CEO Phone」서비스 업무제휴 협약 및 서비스 시연을 갖고 상호 기술 개발 및 시장 창출을 위한 공동의 노력을 기울이기로 약속했다.

기업은행과 SK텔레콤이 출시한 ’CEO Phone’ 서비스는 기업의 경영자, 관리자가 외부에서 PDA와 스마트폰 형태의 단말기를 통해 회사 내부에 설치되어 있는 PC 기반의 자금관리 솔루션인 e-branch, CashONE에 저장된 각종 자금현황을 조회하고, 자금지출을 승인하는 기업용 모바일 자금관리 서비스다. e-branch, CashONE 등은 기업은행이 2004년 9월부터 대기업, 중견기업 및 우량 중소기업에게 제공하고 있는 기업 자금관리 솔루션으로서 현재 약 11,000여 개 기업이 사용하고 있다. SK텔레콤의 무선 인터넷망을 통해서 제공되는 ’CEO Phone’서비스는 소정의 데이터통화료와 정보이용료로 운영되며 기업 고객을 대상으로 기업은행의 각 지점의 기업고객 상담창구에서 판매될 예정이다.

’CEO Phone’ 서비스는 수입/지출 내역, 미수/미지급금 현황, 지출 결의 실행, 금융계좌 현황 등 회사의 자금관련 자료를 외부에서 휴대폰을 통해 실시간에 조회함으로써 기업 자금관리업무에 획기적인 변화를 가져올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실제로 「CEO Phone」서비스를 미리 체험해 본 한 중소기업 사장은 “출장중에도 「CEO Phone」으로 수금예정인 자금의 입금내역 여부를 조회하고 경리직원이 올리는 지출결의서도 여유 있게 확인하면서 결재할 수 있어 보다 영업활동에 전념할 수 있게 되었고, 더욱이 회사계좌의 잔고나 거래내역 등 금융자산 현황을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어 「CEO Phone」으로 편리하고 안전하게 자금업무를 볼 수 있게 되었다”고 말한다.

기업은행의 강권석 행장은 “국내 자금관리 Solution시장에서 주목받고 있는 협력회사 웹케시㈜(대표이사 석창규)와의 공동개발로 2004년 9월 국내은행 최초로 자금관리서비스를 출시한 데 이어 이번에도 국내이동통신서비스 1위 기업인 SK텔레콤 및 웹케시㈜와의 전략적 업무제휴로 ’CEO Phone’ 서비스를 세계 최초로 시행함에 따라 국내 뿐 아니라 세계적으로도 자금관리서비스 선도은행으로서의 입지를 더욱 다지게 되었다”고 밝혔다.

SK텔레콤의 김신배 사장은 “대기업과 비교해 자금과 인프라가 열악한 중소기업들도 ’CEO Phone’ 서비스를 통해 저렴한 비용으로 경영활동의 효율성을 높일 수 있게 되었다”며 “국내 중소기업의 경쟁력을 높일 수 있는 통신/금융 컨버전스의 모범사례로 ’CEO Phone’ 서비스가 자리잡을 수 있길 기대한다”고 소감을 밝혔다.

CONTACTS

SK텔레콤 PR실
카카오 채널 안내
SK텔레콤 뉴스룸 카카오 채널을 추가하고
SK텔레콤 소식을 쉽고 빠르게 만나보세요.
추가하기

이 콘텐츠가 SK텔레콤을 이해하는데 얼마나 도움이 되었나요?

답변 선택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