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the content

김신배 사장, 환아들의 쾌유를 비는 산타로 변신

– 19일 고려대 안암병원 방문…소아병동 환아들에게 격려메시지 전달
– Sunny 행복병원 자원봉사자들과 함께 소아병동에서 공연, 성탄선물도 나눠줘

SK텔레콤, 2006 행복병원, Sunny 행복병원 자원봉사, Sunny

“착한 일 많이 한 어린이들, 선물 주러 왔어요!~”

SK텔레콤은 19일, 고려대 안암병원에서 있었던 ’2006 행복병원’ 행사에 김신배 사장이 참여, 산타클로스 복장으로 소아병동을 방문하여 환아들을 격려하고 성탄선물을 나누어 주는 행사를 가졌다고 밝혔다.

올해로 4년째를 맞는 ’행복병원’ 행사는 SK텔레콤 사내봉사단과 고객 자원봉사단 ’Sunny’가 서울, 대전, 대구, 부산, 광주 등지의 병원을 방문하여 어린이 환자들에게 마술, 음악공연 등을 통해 격려의 메시지를 전달하는 SK텔레콤의 대표적 자원봉사 활동 중 하나이다. 특히 지난해까지는 1회성의 전국 순회형 행사로 진행되었다면 올해는 9월부터 내년 2월까지 전국 11개 지역 병원과 의료 복지시설을 대상으로 하여, 매월 1회 이상 행사를 진행하는 것으로 대폭 강화되었다.

이번 서울 고려대 병원에서 진행된 행사에는 김신배 사장이 직접 참여하여 산타클로스 복장으로 소아병동의 환아들에게 격려 메시지를 전달했으며, Sunny 자원봉사자들과 함께 캐롤송을 합창하고, 선물을 증정하는 등의 활동을 통해 아이들에게 모처럼 밝은 웃음을 선사했다.

자원봉사 대표기업으로 자원봉사를 몸소 실천하고 있는 SK텔레콤 김신배 사장은, 이번 행사에 앞서 지난 10월 14일에는 SK텔레콤 임원들과 함께 부부동반으로 아동 보호시설을 방문하여 음식 만들기 및 시설보수 등의 봉사활동을 진행하기도 하였다.

고려대 안암병원 소아병동의 오명옥 수간호사는 “아이들이 매년 크리스마스 때면 산타클로스 복장으로 소아병동을 찾아주시는 사장님을 손꼽아 기다린다”며 “기업들이 일회성 생색 내기식의 기부행사보다는 도움이 필요한 사람들에게 실질적으로 힘이 될 수 있는, 진정성 있는 자원봉사활동에 관심을 많이 가져주었으면 좋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CONTACTS

SK텔레콤 PR실
카카오 채널 안내
SK텔레콤 뉴스룸 카카오 채널을 추가하고
SK텔레콤 소식을 쉽고 빠르게 만나보세요.
추가하기

이 콘텐츠가 SK텔레콤을 이해하는데 얼마나 도움이 되었나요?

답변 선택하기